'톱스타 유백이' 전소민-예수정, 과즙손녀-꽃할매 어울리는 특급 조합

김금수 | 기사입력 2018/11/07 [12:46]

'톱스타 유백이' 전소민-예수정, 과즙손녀-꽃할매 어울리는 특급 조합

김금수 | 입력 : 2018/11/07 [12:46]

tvN ‘톱스타 유백이’ 전소민-예수정이 여즉도 본 적 없는 할머니-손녀의 ‘상큼폭발 특급 케미’를 발산했다.

 

오는 16일 밤 11시 첫 방송되는 tvN 불금시리즈 ‘톱스타 유백이’(극본 이소정·이시은/연출 유학찬/제작 tvN)는 대형 사고를 쳐 외딴섬에 유배 간 톱스타 ‘유백’이 슬로 라이프의 섬 여즉도 처녀 ‘깡순’을 만나 벌어지는 문명충돌 로맨스 드라마다.

 

‘김비서가 왜 그럴까’, ‘백일의 낭군님’ 등 2018년 안방극장에 설렘 폭탄을 안기며 시청자들의 뜨거운 사랑을 받아온 tvN 로코물 흥행 계보를 이을 것으로 관심을 모으고 있다.

 

전소민은 극 중 여유롭지만 필요할 땐 박치기로 멧돼지도 잡는다는 100% 청정 섬소녀 ‘오강순’ 역을 맡았다. 어릴 적부터 할머니의 넘치는 사랑 속에서 자란 그녀는 ‘문명단절 외딴섬’ 여즉도에서 제일 가는 할머니바라기의 진면목을 보여줄 예정이다.

 

예수정은 극 중 여즉도에서 내로라하는 요리 대가이자 금이야 옥이야 눈에 넣어도 안 아픈 손녀 생각뿐인 ‘깡순 할머니’ 역을 맡았다. 장어, 뱀, 잉어 등 온갖 보양식을 만들어 먹일 만큼 자나깨나 손녀만 바라보는 손녀바라기로 전소민과 남다른 특급 케미를 뽐낼 예정이다.

 

그런 가운데 ‘톱스타 유백이’ 측은 7일 과즙손녀-꽃할매로 분한 전소민-예수정의 촬영컷을 공개해 눈길을 끈다. 공개된 스틸 속 두 사람은 다정스런 모습으로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특히 전소민은 러블리한 눈웃음과 함께 과즙미 넘치는 미소를 터트리고 있어 보는 이들의 엄마 미소를 유발하고 있다.

 

예수정은 그런 전소민을 사랑스러운 듯 바라보고 있는데 그녀의 행동 하나하나에 애정 듬뿍 담긴 눈길을 보내고 있는 모습. 벌써부터 손녀에게 푹 빠진 꽃할머니의 모습을 보여줘 시선을 사로잡는다.

 

제작진은 “실제 촬영장에서도 전소민-예수정은 누가 먼저라 할 것 없이 서로를 챙기기 바쁘다”며 “관록의 배우 예수정은 전소민의 옆에서 두 발 벗고 연기 조언을 해주는 등 그녀에게 아낌없는 애정을 쏟고 있다. 두 사람의 현실 케미가 고스란히 연기에 녹아 유쾌한 웃음 속 따뜻한 감동을 전할 예정”이라고 말했다.(사진=tvN)/김금수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위하준, '로맨스는 별책부록; 주연급 발탁 - 이나영&이종석과 호흡!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