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전국 최초 軍 급식에 친환경농산물 공급

장용범 | 기사입력 2018/12/03 [15:58]

경기도, 전국 최초 軍 급식에 친환경농산물 공급

장용범 | 입력 : 2018/12/03 [15:58]

 

경기도 제공


경기도는 전국 최초로 군 장병들에게 친환경농산물 공급에 나선다.

 
3일 도에 따르면 도는 오는 2019년부터 포천지역 군부대를 대상으로 ‘지역농산물 군 급식 시범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에 앞서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지난 11월 6일 열린 ‘제23회 경기도 농업인의 날 기념식’에서 “포천지역 군인들이 먹는 음식을 국내 농산물로만 공급하는 시스템을 구축 중”이라며 “포천지역의 시범운영이 마무리되면 도내 전역으로 확대할 계획”이라고 군 급식 지역 친환경농산물 공급 시스템 구축에 대한 구상을 전했다.

 
도는 내년 시범사업을 통해 포천시 일대 군 급식부터 경기도 친환경 농산물 공급 체계로 전환한 뒤, 접경지역을 중심으로 시스템을 단계적으로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이를 위해 도는 2019년도 본예산으로 도비 16억2,700만 원을 편성하고, 내년 포천지역 군부대에 공급되는 지역농산물 비율을 70%까지 끌어올릴 계획이다.

 
또한 참여농가 1,700여명을 육성해 지역농산물 군 급식 공급 시스템을 구축해 포천지역 내 친환경 지역 농산물을 군부대에 우선 공급하기로 했다.

 
이와 함께 부족한 수량은 ▲포천지역 일반농산물 ▲접경지역 친환경농산물 ▲접경지역 일반농산물 등의 순으로 보충 공급하는 형태로 사업을 진행, 군부대 급식의 ‘친환경 농산물화’를 점진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도비는 ▲친환경농산물과 일반농산물의 차액 등에 대한 농가지원 ▲비닐하우스, 농기계, 저온저장시설 등 농산물 연중 유통체계 구축을 위한 인프라 ▲군납 참여농가 조직화 교육 및 컨설팅 ▲군납 조합의 역량강화(조직화, 계획생산, 레시피 개발 등) 등으로 사용된다.

 
김성년 친환경급식지원센터장은 “군 급식에 지역농산물을 안정적으로 공급함으로써 군과 지역민이 함께 상생할 수 있는 군납체계를 구축하고 지역 경제도 활성화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장용범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배우 김성령, 50대의 시크한 공항 패션이 이 정도?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