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백' 유재명, 전직 강력계 형사 役으로 주연 캐스팅

김금수 | 기사입력 2019/01/10 [09:26]

'자백' 유재명, 전직 강력계 형사 役으로 주연 캐스팅

김금수 | 입력 : 2019/01/10 [09:26]

tvN 새 드라마 ‘자백’에 대세 연기파 배우 유재명이 합류했다.

 

tvN 장르물 흥행 계보를 이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tvN 새 드라마 ‘자백’(연출 김철규/극본 임희철/제작 스튜디오드래곤, 에이스팩토리)에 배우 이준호에 이어 유재명이 주연으로 출연을 확정 지어 기대감을 증폭시킨다.

 

‘자백’은 일사부재리(어떤 사건에 대해 판결이 확정되면 다시 재판을 청구할 수 없다는 형사상 원칙)라는 법의 테두리에 가려진 진실을 쫓는 이들의 이야기다.

 

제 54회 백상예술대상 TV부문 작품상, 제 13회 서울 드라마어워즈 미니시리즈 최우수작품상을 수상, 제 1회 칸 국제 시리즈 페스티벌의 공식 경쟁부문으로 선정되며 화제를 모았던 2018년 최고의 명품 드라마 ‘마더’를 연출한 김철규 감독이 메가폰을 잡아 관심을 모으고 있는 작품이다.

 

이 가운데 유재명은 한번 물면 끝까지 가는 ‘기반장’ 기춘호 역을 맡았다. 기춘호는 전직 강력계 팀장으로, 전국민들의 공분을 샀던 ‘희대의 살인사건’의 수사 책임자였다가 피의자가 무죄를 받으며 부실수사의 책임을 지고 수사팀을 떠나는 인물이다.

 

그러나 피의자가 진범이라는 확신을 버리지 않은 채 끊임없이 추적하던 기춘호는 삶을 통째로 뒤흔드는 순간을 맞이한다.

 

‘자백’ 측은 “대세 연기파 배우로 손꼽히는 유재명 배우와 함께 할 수 있어 매우 기쁘다. 어떤 장르에서든 믿음직스러운 연기력을 선보이는 배우인만큼 극의 중심을 든든하게 잡아 주실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사진-소속사 제공)/김금수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닥터 프리즈너' 권나라…정신과 의사 '한소금' 役, 남궁민과 첫 호흡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