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경찰, 아이돌 가수 아버지가 식당 직원 성폭행 의혹 수사

장용범 | 기사입력 2019/01/10 [17:52]

남양주경찰, 아이돌 가수 아버지가 식당 직원 성폭행 의혹 수사

장용범 | 입력 : 2019/01/10 [17:52]

 


경찰이 식당 셰프이면서, 유명 여성 아이돌 가수의 아버지인 A씨가 식당 종업원을 성폭행 했다는 고소가 접수돼 조사에 나선 것으로 뒤늦게 알려졌다.

 
10일 남양주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해 9월 검찰에 “식당에서 직원으로 일하다가 오너 셰프에게 성폭행을 당했다”는 내용의 고소장이 접수됐다고 밝혔다. 이에 검찰은 해당 사건을 남양주경찰서에 보내 조사토록 했다고 설명했다.

 

고소장에는 해당 여성이 지난 해 가게 안과 외부에서 A씨로부터 상습적으로 성추행과 폭행, 성폭행을 당했다는 내용이 담긴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일단 양측을 불러 조사를 벌였다"며 "정확한 내용을 확인하기 위해 통신 자료 등을 확보하는 등 추가조사를 진행하고 있다"고 말했다./장용범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닥터 프리즈너' 권나라…정신과 의사 '한소금' 役, 남궁민과 첫 호흡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