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주시 동북권 전자제품자원순환센터 준공식 성대하게 열려

최동찬 | 기사입력 2019/01/28 [17:56]

여주시 동북권 전자제품자원순환센터 준공식 성대하게 열려

최동찬 | 입력 : 2019/01/28 [17:56]


여주시 가남면에 위치한 동북권 전자제품자원순환센터에서 지난 25일 준공식과 함께 ‘안전기원제’가 열렸다.

 
이 날 준공식에는 황종수 한국전자제품자원순환공제조합 이사장과 전국 12권역별 자원순환센터 대표, 장민식 여주시 자원관리과장, 김주식 본두2리 이장 등 관계자 300여 명이 함께했다.

 
전자제품자원순환센터는 일상생활에서 버려지는 전자제품을 무상 수거해 해체·분쇄·선별 등의 과정을 통해 철·구리·플라스틱과 같은 원자재를 분류해내는 공장을 말한다.

 

동북권 전자제품자원순환센터는 170여억 원을 투입해 19만 1천800㎡ 부지에 조성한 시설로, 수도권과 충청권·영남권·호남권·제주권에 이어 경기 동북부와 강원권역 등의 폐가전제품(1일 2천여 대)을 처리, 50여 명의 고용창출 효과와 더불어 전국적으로 균형 있고 안정적인 폐전자제품을 회수·재활용이 가능해졌다.

 
박찬성 센터 운영본부장은 “폐가전제품도 우리에겐 큰 자원”이라며 “센터는 폐가전제품 속에 있는 고철과 구리·알루미늄·플라스틱 등을 분리해 원자재로 재생산할 뿐만 아니라 프레온가스(CFC) 회수기 및 방진, 대기오염방지시설 등을 갖추고 있어 환경보전과 사회공헌 활동에도 크게 기여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최동찬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현쥬니, '엄마가 바람났다'로 1년만에 안방극장 "컴백"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