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신용보증재단, KEB 하나은행과 250억 규모 소상공인 금융지원 협약보증 시행

김낙현 | 기사입력 2019/02/10 [17:33]

인천신용보증재단, KEB 하나은행과 250억 규모 소상공인 금융지원 협약보증 시행

김낙현 | 입력 : 2019/02/10 [17:33]

인천신용보증재단(이사장 조현석)은 11일부터 KEB 하나은행과 인천시 소상공인을 위한 금융지원 협약보증을 시행한다.

 

이번 사업은 양 기관이 자금난을 겪고 있는 인천 관내 소상공인 등의 경영부담을 완화하고, 침체된 지역상권을 활성화 하기 위해 추진됐으며, 인천신용보증재단은 KEB하나은행의 특별출연금을 재원으로 연간 250억 원 규모로 협약보증을 시행하게 된다.

 

지원대상은 KEB 하나은행의 추천을 받은  인천지역 내 소상공인, 창업후 7년 이내의 중소기업, 직전연도 대비 상시근로자수가 증가한 중소기업 등이며, 최대 1억 원 이내에서 인천신용보증재단의 보증서 대출을 지원 받을 수 있다.

 

재단은 이번 협약보증을 통해 대출보증서의 보증비율을 우대하고, 보증료율을 일부 감면함으로써 기업의 금융비용을 덜 수 있도록 하는 한편, 대출금 상환기간(5년 이내)을 기업이 직접 선택 가능하게 해 보다 계획적인 대출금 상환이 가능하게끔 추진할 예정이다. 

 

조현석 이사장은 "인천신용보증재단은 최저임금 인상 및 경기침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 및 중소기업의 열악한 자금사정을 해소하고, 인천지역 상권의 경쟁력을 높이는데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며, "적재적소에 신속한 보증지원이 될 수 있도록 KEB하나은행과 적극 협조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자세한 내용은 인천신용보증재단(www.icsinbo.or.kr, TEL 1577-3790) 및 KEB 하나은행(www.kebhana.com, TEL 1588-1111)에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김낙현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윤아, "사랑스러운 매력이 돋보이는 화보에 푹 빠져보세요"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