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배달전문 음식점 '특별위생점검' 실시

김낙현 | 기사입력 2019/03/04 [17:15]

인천시, 배달전문 음식점 '특별위생점검' 실시

김낙현 | 입력 : 2019/03/04 [17:15]

인천시(시장 박남춘)는 오는 7월까지 5개월간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배달전문 음식점에 대한 불법영업 근절과 위생관리를 강화하기 위해 특별 위생지도·점검을 실시해 식중독 발생 예방 및 식품 안전성 확보에 나선다.

 

이번 점검 대상은 총 5,381개소로 배달앱에 등록된 족발, 보쌈, 치킨, 짜장면 등을 취급하는 배달전문 음식점으로 시 및 군‧구 식품위생감시원과 함께 소비자명예식품감시원을 적극 활용해 점검할 계획이다.

 

주요 점검항목은 ▲무신고 영업행위 ▲ 조리장의 위생적 유지‧관리 여부 ▲ 영업자 및 종사자의 건강진단 실시 여부 ▲ 냉동‧냉장 보관 기준 준수 여부 ▲ 유통기한 경과제품 조리‧판매행위 등 영업자가 식품의 조리판매 시 안전 확보를 위해 반드시 지켜야 할 사항이다.

 

특히 점검 결과 경미한 위반사항은 현지에서 시정 및 계도 조치하고 법 위반사항이 적발될 경우에는 영업정지, 시설개수, 과태료 부과 등의 행정처분 조치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배달전문 음식점의 특성상 소비자가 직접 영업장 내부나 조리장을 볼 수 없어서 불안하게 생각할 수 도 있다”며, “이번 점검을 통해 안심먹거리가 제공되는 음식문화 환경 조성과 식중독 발생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김낙현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하나뿐인 내편' 나혜미, 헤어여신으로 변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