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미쓰백' 김시아, 첫 여우주연상 수상-이집트 영화제서 극찬 세례

여한숙 | 기사입력 2019/03/12 [10:00]

영화 '미쓰백' 김시아, 첫 여우주연상 수상-이집트 영화제서 극찬 세례

여한숙 | 입력 : 2019/03/12 [10:00]

아역배우 김시아가 첫 여우주연상의 영예를 안았다.

 

영화 '미쓰백'(감독 이지원)에서 방치와 폭력을 일삼는 아동학대의 음지에서 탈출하려는 소녀 ‘지은’ 역을 맡은 김시아가 지난 2일부터 8일까지 이집트에서 개최된 ‘제 3회 샤름 엘 셰이크 아시아 필름 페스티벌(SAFF)’에서 첫 여우주연상을 수상했다.

 

‘샤름 엘 셰이크 아시아 필름 페스티벌’은 이집트와 세계의 여러 나라들 사이의 문화 예술적 교류의 통로를 열고 더 깊은 문화간 지식 증진을 목표로 하는 영화제로, 아시아 26개국의 58편의 영화가 상영됐다.

 

이번에 상영된 '미쓰백'을 통해 김시아를 향한 관객들과 영화 관계자들의 뜨거운 호평이 이어졌다는 후문이다.

 

김시아는 소속사 미스틱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상을 받았다는 것이 꿈만 같고, 수상했다는 사실이 잘 믿기지 않는다. 제가 지은이를 연기할 수 있게 도와주신 모든 분들께 정말 감사 드리고 앞으로도 열심히 연기하는 배우가 되겠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김시아는 '미쓰백'을 통해 데뷔작이라고는 믿기지 않을 만큼 섬세한 감정연기를 선보이며 대중들을 사로잡았을 뿐만 아니라 천재적인 연기라는 평단의 극찬을 받은 바 있다.

 

‘샤름 엘 셰이크 아시아 필름 페스티벌’에서 첫 여우주연상의 쾌거를 얻은 김시아가 세계적으로 뛰어난 연기력을 인정받으며 앞으로의 행보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사진-미스틱엔터테인먼트)/여한숙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배우 오연서, 태국 푸켓에서 전하는 그녀만의 독보적인 '비주얼'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