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전국 최초 소상공인 건강검진비용 지원

이영신 | 기사입력 2019/03/13 [11:53]

부산시, 전국 최초 소상공인 건강검진비용 지원

이영신 | 입력 : 2019/03/13 [11:53]

부산시(시장 오거돈)는 지난 해에 이어 올해도 소상공인의 삶의 질을 높이기 위한 '소상공인 행복복지 지원사업'을 전국 최초로 시행한다.

 

'소상공인 행복복지 지원사업'은 생업에 종사하느라 가족과 건강을 챙기지 못하는 소상공인을 위해 마련됐으며, 소상공인 지원 전담기관인 부산시소상공인희망센터에서 시행한다. 

 

이에 지역병원에서 종합건강검진을 받으면 25만 원의 비용지원을 받을 수 있고, 희망센터 협약병원을 통하면 기업복지와 같이 우대검진도 가능하며, 헬스, 수영, 요가 등 건강을 증진하기 위한 스포츠 활동비용 20만 원도 지원한다.

 

또한 오는 6월에는 부산은행연수원에서 자녀와 함께할 시간을 갖지 못했던 소상공인 가족힐링캠프도 개최해 단절된 가족 간의 소통시간도 마련할 예정이다.

 

아울러 시는 폐업 위기 소상공인의 안정적인 사업정리를 돕고 폐업충격의 완화를 위해 '소상공인 사업정리 도우미 지원사업'도 시행한다.

 

'사업정리 도우미 지원사업'은 전문 컨설턴트가 폐업 위기의 소상공인을 방문해 폐업 관련 신고 및 주의사항, 점포정리 절차 등을 안내하고, 업장 철거가 필요한 업체에 원상복구 비용도 100만 원 한도로 지원한다. 

 

시 관계자는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생업을 위해 애쓰는 지역 소상공인에게 기업과 같은 복지혜택을 지원해 장사할 맛 나는 부산이 되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소상공인 행복복지 지원사업과 사업정리 도우미 사업의 지원 신청 및 자세한 사항은 부산시 소상공인희망센터(☎860-6722~3)와 홈페이지에서 안내하고 있다./이영신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배우 오연서, 태국 푸켓에서 전하는 그녀만의 독보적인 '비주얼'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