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뱅커' 김태우, 대한은행 부행장 '이해곤' 캐릭터 공개!

여한숙 | 기사입력 2019/03/14 [09:45]

'더 뱅커' 김태우, 대한은행 부행장 '이해곤' 캐릭터 공개!

여한숙 | 입력 : 2019/03/14 [09:45]

‘더 뱅커’ 김태우가 은행가 ‘넘사벽’ 엘리트 대한은행 부행장 ‘이해곤’으로 강렬한 인상을 남길 예정이다.

 

오는 27일 방송 예정인 MBC 새 수목 드라마 ‘더 뱅커’(극본 서은정, 오혜란, 배상욱 / 연출 이재진 / 제작 MBC)측은 14일 대한은행의 냉철한 승부사 부행장 이해곤(김태우 분)의 캐릭터 스틸을 공개했다.

 

'더 뱅커'는 대한은행 대기발령 1순위 지점장 노대호(김상중 분)가 뜻밖에 본점의 감사로 승진해 '능력치 만렙' 감사실 요원들과 함께 조직의 부정부패 사건들을 파헤치는 금융 오피스 수사극 드라마다.

 

대한은행의 부행장 이해곤은 대한은행 임원을 지낸 은행가 집안 출신으로 대한은행에 입사 후 요직만 거쳐 임원까지 오른 ‘넘사벽’ 엘리트다. ‘잘난 척 하는 잘난 놈’으로 통하며 ‘마이 페이스 마이 웨이’ 인생을 즐기고 자신이 정한 목표를 위해 직진하는 인물이다.

 

그는 과거 대한은행의 자회사 대한파이낸스로 좌천이 되는 큰 굴욕을 당하지만 그곳에서 ‘금융계의 마이다스 손’으로 활약을 펼치며 화제의 인물로 떠오른다.

 

거칠 것이 없는 길을 걸어 온 이해곤이 새로운 부행장으로 대한은행에 컴백하며, 대한은행은 새로운 국면을 맞게 될 예정으로, 과연 그가 자신을 버렸던 대한은행에 다시 온 이유는 무엇일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공개된 사진 속 이해곤은 승부사의 눈빛을 뿜어내 보는 이들의 시선을 모은다. 대한은행의 자회사인 대한파이낸스 사장에서 대한은행의 부행장으로 전격 컴백하는 그의 모습에서는 절치부심의 각오를 엿볼 수 있다.

 

제작진은 “김태우 씨는 지적인 분위기를 십분 발휘하며 은행가의 진정한 엘리트 이해곤 그 자체로 촬영에 임하고 있다”면서 “선과 악으로 구분할 수 없는 강한 매력을 가진 그가 대한은행에서 어떤 활약을 펼칠지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말했다.(사진-MBC ‘더 뱅커’)/여한숙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배우 오연서, 태국 푸켓에서 전하는 그녀만의 독보적인 '비주얼'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