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유진, 독립 장편 '종이꽃'으로 10년 만에 스크린 컴백

하기수 | 기사입력 2019/03/14 [11:34]

배우 유진, 독립 장편 '종이꽃'으로 10년 만에 스크린 컴백

하기수 | 입력 : 2019/03/14 [11:34]

배우 유진이 독립 영화 '종이꽃'(고훈 감독, 로드픽쳐스 제작)으로 10년 만에 국내 스크린으로 컴백한다.

 

14일 소속사 인컴퍼니는 “유진이 영화 ‘종이꽃’에 출연을 확정 짓고 크랭크인을 앞두고 있다”라고 밝혔다.

 

영화 종이꽃은 제주 해녀의 삶을 다룬 독립 영화 '어멍'을 연출한 고훈 감독의 신작으로 섬세한 감성과 묵직한 울림을 전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유진은 극중 ‘은숙’ 역을 맡아 배우 안성기와 호흡을 맞춘다. 은숙은 차갑고 냉정한 현실에도 웃음을 잃지 않는 인물. 유진은 매사에 긍정적인 태도를 가진 캐릭터로 분해 따뜻한 힐링 에너지를 전달할 예정이다.

 

유진은 '종이꽃'을 통해 스크린으로 컴백, 오랜만에 국내 관객을 찾을 계획이다. 영화 '요가학원' 이후 10년 만의 스크린 복귀로 팬들의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특히, 복귀작으로 대규모 예산의 상업영화가 아닌 저예산 독립 장편영화를 선택해 그녀의 작품에 대한 소신 있는 행보로 주목을 받고 있다./하기수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하나뿐인 내편' 나혜미, 헤어여신으로 변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