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대한항공에 대한 국민연금 스튜어드십 코드 행사, 찬성 64.6%

서민성 | 기사입력 2019/03/31 [15:10]

(이슈)대한항공에 대한 국민연금 스튜어드십 코드 행사, 찬성 64.6%

서민성 | 입력 : 2019/03/31 [15:10]

 

대한항공에 대한 국민연금의 스튜어드십 코드 행사에 대한 찬반양론이 뜨겁게 달아오르고 있다. 이런 가운데 흥미로운 여론조사 결과가 나와 관심을 모으고 있다.

 

31일 한국사회여론연구소가 지난 29일과 30일 이틀에 걸쳐 전국 만 19세 이상 성인남녀 1,008명을 대상으로 여론조사를 실시한 결과 국민금의 스튜어드십 코드 행사에 대해‘대기업의 책임있는 자세를 요구하는 것으로 찬성한다’는 응답이 64.6%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정부가 대기업의 기업활동과 경영에 개입하려는 것이므로 반대한다’(28.3%)는 답변보다 찬성의견이 반대의견보다 36.3% 더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지난 1월에 실시한 여론조사 결과에서는 ‘찬성한다’는 의견이 55.4%, ‘반대한다’는 의견이 36.0%로 격차가 19.4%였으나, 이번 조사에서는 그 격차가 더 벌어진 것으로 나타나 대한항공의 결과를 통해 국민들이 스튜어드십코드에 대한 긍정적 여론이 더 확대된 것으로 보인다.

 

국민연금의 스튜어드십 코드 행사에 대해‘대기업의 책임있는 자세를 요구하는 것으로 찬성한다’(64.6%)는 응답은 연령별로 40대(79.4%)와 50대(70.6%), 권역별로는 광주/전라(72.7%)와 강원/제주(74.6%), 직업별로는 화이트칼라(72.0%), 정치이념성향별로는 진보층(81.2%)에서 높았다.

 

또한 월 평균 가구소득이 500만 원 이상(71.6%)인 계층, 국정운영 긍정평가층(80.5%), 지지정당별로는 더불어민주당(82.8%)과 정의당(79.0%)지지층에서 높은 것으로 집계됐다.

 

반면, ‘정부가 대기업의 기업활동과 경영에 개입하려는 것이므로 반대한다’(28.3%)는 응답은 연령별로는 20대(34.5%)와 60대 이상(35.4%), 권역별로 부산/울산/경남(34.0%), 직업별로는 자영업(34.9%), 무직/기타(38.7%)층, 정치이념성향별로는 보수층(46.3%), 월 평균 가구소득이 200만 원 미만(33.7%)인 계층, 국정운영 부정평가층(46.1%), 지지정당별로는 자유한국당(54.4%)지지층에서 다소 높았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 수준이다./서민성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안젤리나 다닐로바, 화사함 가득 담은 화보 공개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