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산군, 402m 예당호 출렁다리‧‧‧'국내 최장 한국기록원 공식 인증'

김순덕 | 기사입력 2019/04/04 [10:27]

예산군, 402m 예당호 출렁다리‧‧‧'국내 최장 한국기록원 공식 인증'

김순덕 | 입력 : 2019/04/04 [10:27]

  
예산군의 402m 예당호 출렁다리가 KRI한국기록원으로부터 ‘호수 위에 설치된 가장 길고 높은 주탑 출렁다리’로 공식 인증 받았다.

 

4일 군에 따르면 지난 3일 예당호 문화광장에서 황선봉 군수와 김덕은 한국기록원장 등 관계자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인증서 수여식이 열렸다고 밝혔다.

 

예당호 출렁다리는 2017년 6월부터 2018년 12월까지 총사업비 105억원을 투입해 건립됐으며 주탑은 황새의 몸과 머리를, 현수교는 날개를 형상화했다. 특히 길이는출렁다리 중 우리나라에서 가장 긴 402m로, 예당호 둘레 40㎞와 너비 2㎞를 상징하는 의미를 담았다.

 

한국기록원 기록검증서비스팀은 이번 인증을 위해 예산군에서 제출한 도면과 조감도, 실측자료, 제 3자의 확인서, 준공 공사원 등 기록 입증 자료를 종합적으로 검토한 후 새로운 한국기록원 공식 최고 기록으로 인증을 확정했다.

 

최근까지 ‘수면 위에 설치된 가장 긴 출렁다리’는 207m 규모였으나 이번에 402m의 예당호 출렁다리가 그 기록을 경신한 것이다.

 

한국기록원은 우리나라의 우수한 기록을 KRI한국기록원 공식 최고 기록으로 인증하고 미국 World Record Committee(WRC/세계기록위원회) 등 해외 기록 인증 전문기관에 도전자를 대신해 인증 심의를 요청하는 기록 인증 전문 기관이다.

 

황선봉 군수는 “여의도 면적의 3.7배에 달하는 국내에서 가장 큰 저수지에 있는 가장 긴 예당호 출렁다리에서 즐거운 추억을 만들었으면 한다”며 “앞으로 느린호수길, 옛고을마당, 음악분수대, 휴게쉼터와 연계한 군 관광명소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김순덕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안젤리나 다닐로바, 화사함 가득 담은 화보 공개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