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의료 취약지에 공중보건의 120명 배치

김순덕 | 기사입력 2019/04/11 [09:52]

충남도, 의료 취약지에 공중보건의 120명 배치

김순덕 | 입력 : 2019/04/11 [09:52]

충남도는 11일 신규 및 타 도 전입 공중보건의사 120명을 의료 취약지 중심으로 배치했다.

 

이번에 배치한 공중보건의사는 의과 46명, 치과 13명, 한의과 36명 등 신규 95명과 타 도 전입 25명으로, 12일부터 근무를 시작한다.

 

배치 보건기관은 농어촌 지역 보건소와 보건의료원, 보건지소, 병원선 등으로, 도는 공중보건의사로 하여금 의료 취약계층 진료 및 각종 보건사업을 추진토록 할 계획이다.

 

도는 공중보건의사로 편입한 전문의를 응급의료 취약지역에 우선 배치해응급환자 발생 시 신속 대응토록 체계를 구축했다.

 

특히 고압산소 치료기관인 홍성의료원에 직업환경의학과 전공 공중보건의를 배치해 감압병 전문치료센터의 역할을 수행할 수 있도록 조치했다. 이번 배치에 따라 도내 공중보건의사 수는 총 393명으로, 지난 해보다 4명 증가했다.

 

조광희 도 보건정책과장은 “앞으로 공중보건의사 수급 감소가 예상되기 때문에 공공성이 높은 보건기관, 공립병원, 응급의료기관 등에 우선 배치했다”며 “도민이 보건의료 서비스 이용에 불편을 겪지 않도록 의료수급 불균형을 완화하고 의료 사각지대를 해소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김순덕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안젤리나 다닐로바, 화사함 가득 담은 화보 공개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