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교육청, 제1회 추가경정예산(안) 2조5,906억 원 증액 편성 제출

배종석 | 기사입력 2019/04/30 [16:40]

경기도교육청, 제1회 추가경정예산(안) 2조5,906억 원 증액 편성 제출

배종석 | 입력 : 2019/04/30 [16:40]

경기도교육청(교육감 이재정)은 오는 3일 열리는 경기도의회에 ‘2019년 경기도교육비특별회계 제1회 추가경정 세입·세출예산안’을 제출한다.

 

이번 추경 예산안은 ▲보통교부금 및 특별교부금 등을 포함한 중앙정부이전수입 2조3,718억 원 ▲지방자치단체이전수입 2,833억 원 등 본예산 15조4,177억 원 대비 총 2조 5,906억 원(16.8%)을 증액 편성했다.

 

도교육청은 이번 추경을 통해 교육의 공공성을 강화하고, 재정운용의 건전성 확보를 위한 예산에 집중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주요 편성 내역은 ▲고교 무상교육‧무상급식 1,748억 원 ▲공기정화장치 설치 877억 원 ▲체육관 신설 관련 466억 원 ▲미래교육환경 조성 445억 원 ▲유아교육 공공성 강화 158억 원 ▲3.1운동 및 대한민국임시정부수립 기념사업 14억 원 ▲학교 신·증설 2,761억 원 ▲지방교육채 상환 1조 4천억 원 등이다.

 

이번 추가경정예산안에는 2학기부터 고등학교 3학년 학생에 대한 무상교육과 고교 전학년 무상급식을 지원해 교육복지정책 전면 실현을 앞당기는 기반을 마련한다는 의미가 담겨 있다.

 

또한, 도교육청은 유아교육 공공성과 투명성 강화를 위해 에듀파인시스템을 사용하는 사립유치원에 학급운영비를 지원해 사립유치원이 사회적 신뢰감을 회복하고 진정한 ‘유아학교’로 거듭나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이 외에도 미세먼지 등으로 달라진 환경변화에 맞춘 교육환경 조성을 지원하고, 3.1운동과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아 학생들이 역사의식을 강화해 미래사회 평화시대를 여는 체험중심 경기교육 추진 계획도 포함했다.

 

도교육청이 이번에 제출한 2019년 제1회 추가경정예산안은 제335회 경기도의회 본회의 심의를 거쳐 5월 28일 의결될 예정이다.

 

조정수 예산담당서기관은 “이번 추경은 교육의 공공성 강화와 안전하고 건강한 교육환경 개선에 중점을 뒀다”며 “학생이 배움의 주체가 돼 행복한 시민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공정한 교육, 공평한 학교를 실현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배종석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이주빈, JTBC '드라마 페스타-안녕 드라큘라'에서 '인디밴드 보컬'로 변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