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부산 오픈 국제남자 챌린저 테니스 대회' 6일부터 개최

이영신 | 기사입력 2019/05/03 [10:37]

'2019 부산 오픈 국제남자 챌린저 테니스 대회' 6일부터 개최

이영신 | 입력 : 2019/05/03 [10:37]

오는 6일부터 12일까지 7일간의 일정으로 부산시 금정체육공원 테니스경기장에서 ‘2019 부산오픈국제남자챌린저테니스대회(이하 부산오픈)’가 펼쳐진다.

 

올해로 21회째를 맞는 ‘부산오픈’은 세계 남자챌린저대회 중에서도 최상위급에 속하는 대회로, 부산시 후원, 부산시테니스협회 주최, 대한테니스협회와 부산테니스협회가 주관한다.

 

올해는 예년에 비해 총상금 15만 달러에서 16만2,480달러+H(본선 선수 숙소제공)로 늘어 대회의 위상은 한층 높아졌다.

 

내 13명, 해외 87명 등 총 34개국 100명의 프로 선수들이 참가해 단식 49경기, 복식 15경기 등 총 64경기를 치르게 되고, 대회 하이라이트인 단·복식 결승전은 마지막 날인 12일 오전 12시부터 진행될 예정이며, 모든 경기는 무료 관람이다.

 

이번 대회에는 2006년 호주오픈 준우승자인 마르코스 바그다티스(키프로스), 지난 해 우승자인 매튜 앱든(호주), 부산오픈과 인연이 많은 소에다 고(일본, 2008, 2014 우승), 두디 셀라(이스라엘, 2011, 2013 우승) 등이 출전하며, 권순우(21), 이덕희(20), 정윤성(21) 등 우리나라 젊은 선수들도 자력진출로 대거 출전한다.

 

시 관계자는 “부산오픈대회는 국내 최고상금의 대회로 격상됐고, 그에 걸맞은 세계랭킹 상위 선수들이 대거 참여한다”며 “상위 랭킹 테니스선수들의 경기를 눈앞에서 관전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국내 국가대표 선수들의 국제프로대회 출전을 통한 기량 향상도 기대할 수 있다”고 말했다./이영신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고아성, 더위 잊게 하는 여름 화보 청량감 '가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