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롱불)인천시 공무원, 주차된 차량서 숨진 채 발견돼 경찰 수사

강금운 | 기사입력 2019/05/15 [15:49]

(호롱불)인천시 공무원, 주차된 차량서 숨진 채 발견돼 경찰 수사

강금운 | 입력 : 2019/05/15 [15:49]
●…인천시청 소속 50대 공무원이 도로에 주차된 승용차 안에서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

15일 인천 중부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14일 오후 9시 46분쯤 인천시 중구 운북동 한 도로가에 주차된 승용차 안에서 A씨(50)가 숨진 채 발견됐다고 설명.

경찰은 A씨를 발견하게 된 것은 같은 날 오후 8시 40분쯤 A씨의 아내로부터 가출신고를 접수한 후 수색에 나선 끝에 도로변에서 발견.

이에 A씨의 아내는 “딸에게 남편이 자살을 암시하는 내용의 휴대전화 문자 메시지를 보냈다”고 말해 곧바로 경찰에 신고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져.

일단 경찰은 숨진 채 발견된 A씨의 차량에는 극단적 선택을 한 흔적과 함께 유서가 발견됐으며, 유서에는 ‘가족에게 미안하다’는 내용의 글이 남겨져 있던 것으로 확인.

경찰은 인천시청 소속 공무원인 A씨가 최근 개인적인 채무 문제로 고민을 해왔다는 이야기를 확보함에 따라 A씨가 채무 관계로 스스로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예측하고 있지만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기 위해 추가로 수사키로./강금운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고아성, 더위 잊게 하는 여름 화보 청량감 '가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