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 한빛고와 태국 마하사라캄고, 국제교류 추진 '눈길'

이영관 | 기사입력 2019/05/17 [10:19]

파주 한빛고와 태국 마하사라캄고, 국제교류 추진 '눈길'

이영관 | 입력 : 2019/05/17 [10:19]


체인지업캠퍼스 파주캠프의 ‘국제교류 영어캠프’에서 한국 학생들과 외국 학생들이 함께 기획하고 참여하는 새 프로그램을 선보이고 있다.

지난 15일부터 파주캠프 주관으로 파주 한빛고등학교 학생 33명과 자매학교인 태국 마하사라캄대학 부속 고등학교 학생 70명이 함께하는 한-태 국제교류 캠프가 5일 간 일정으로 열리고 있다.

행사 첫날인 15일에는 한빛고 교내 축제에서 진행됐다. 한국 학생들의 합창과 K-pop 공연, 태국 학생들의 전통 무용과 T-Pop(태국 대중가요) 공연이 어우러지며 양국 학생들은 서로의 문화를 이해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어 18~19일에는 학생들 스스로 조를 구성, 일정을 기획해 파주 헤이리 예술마을과 서울 인사동 거리 방문 등 한국문화체험을 실시할 예정이다.

아룬 캐만 마하사라캄고 교장은 “태국 학생들이 자매학교의 축제에 참가한다는 소식을 듣고 매우 즐거워하며 공연을 준비했다. 한국 학생들 앞에서 선보인 공연은 평생 잊을 수 없는 추억이 되었을 것”이라며 “국제교류 프로그램을 기획한 체인지업캠퍼스와 한빛고등학교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정종삼 체인지업캠퍼스 파주캠프 본부장은 “또래 외국 친구들과 24시간 함께하는 경험은 학교뿐 아니라 어떤 기관에서도 체험할 수 없는 색다른 경험이 될 것”이라며 “짧은 기간이지만 외국 친구와의 직접적인 교류를 통해 정체성을 형성하고 외국어 및 타문화 습득에 대한 자발적 동기가 유발된다는 점에서 매우 의미 있는 프로그램”이라고 덧붙였다./이영관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이솜, 몽환적 분위기 힙한 매력 화보에 男心 유혹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