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그린리모델링 이자지원 20일부터 신용카드로도 신청 가능

여한식 | 기사입력 2019/05/19 [12:02]

국토부, 그린리모델링 이자지원 20일부터 신용카드로도 신청 가능

여한식 | 입력 : 2019/05/19 [12:02]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는 20일부터 기존 건축물의 에너지성능 향상을 위한 그린리모델링을 원하는 국민들의 편리를 위해 신용카드(롯데·신한)로도 이자지원 사업신청이 가능해졌다고 밝혔다.

그린리모델링 이자지원 사업을 취급하는 금융기관을 기존 은행에서 신용카드사로 보다 확대해 건축주가 사업비 대출을 위해 은행에 수차례 방문하는 불편을 해소하고 소액·간편 결재서비스를 도입하는 등 사용자 편의를 대폭 확대했다.

또한 최소 결재금액(300만 원 → 5만 원), 상환기간(5년 → 3년) 등을 은행 대출방식과 차별화, 그린리모델링을 원하는 건축주의 여건에 따라 금융기관을 선택할 수 있도록 마련했다.

이자지원 기준은 신용카드를 사용하더라도 현행 은행 대출방식과 동일하게 에너지성능 개선 비율(20% 이상) 또는 창호 에너지소비 효율등급(3등급 이상)을 적용했다.

신용카드사는 참여의사를 표명한 시중 카드사 중에서 사용조건, 활용도 등을 고려해 롯데카드·신한카드 2개사를 우선 시행기관으로 선정했으며 상호협력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향후 사용자의 편의를 확대하고 신용카드를 통한 그린리모델링 이자지원 사업의 수요 증가에 대응할 수 있도록 신용카드사의 참여 확대를 검토할 계획이다.

국토부 김태오 녹색건축과장은 “앞으로는 은행에 방문하지 않고도 건축물의 에너지성능을 높일 수 있어 그린리모델링이 보다 활성화될 것”이라며 “국민의 입장에서 보다 편리하고 빠르게 그린리모델링 사업이 진행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여한식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배우 수현, 우먼 인 필름 레드 카펫 밝히는 우아한 미소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