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경찰, 미추홀구X인천도시공사 직원 성매매 알선 유흥주점 업주 구속

김낙현 | 기사입력 2019/05/19 [20:17]

인천경찰, 미추홀구X인천도시공사 직원 성매매 알선 유흥주점 업주 구속

김낙현 | 입력 : 2019/05/19 [20:17]
인천경찰은 최근 미추홀구 공무원들과 인천도시공사 직원들의 집단 성매매를 알선한 유흥주점 업주에 대해 구속했다.

19일 인천경찰청 생활질서계는 성매매알선 등 행위의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인천 모 유흥주점 업주 A씨(60)를 구속했다고 밝혔다. 또한 경찰은 같은 혐의로 바지사장인 B씨(63)와 유흥주점에서 실장으로 일하는 C씨(23)를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A씨 등은 지난 해 3월부터 지난 10일까지 인천시 연수구 청학동에서 유흥주점을 운영하며 러시아 국적 여성 10명을 고용해 성매매를 알선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조사 결과 A씨 등은 성매매를 알선하다가 지난 해 3월 초 징역형과 집행유예 판결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그런데도 1년 넘게 성매매를 알선한 것으로 드러났다.

한편 A씨는 지난 10일 자신의 유흥주점에서 술을 마신 인천시 미추홀구 소속 공무원 4명과 인천도시공사 직원 3명 등 모두 7명을 대상으로 집단 성매매를 알선하다가 때마침 성매매를 한다는 첩보를 입수한 경찰에 이들 모두가 붙잡혀 입건됐다./김낙현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배우 수현, 우먼 인 필름 레드 카펫 밝히는 우아한 미소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