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글로벌부동산중개사무소' 추가 지정키 위해 신청 접수에 나서

여한식 | 기사입력 2019/05/30 [14:22]

서울시, '글로벌부동산중개사무소' 추가 지정키 위해 신청 접수에 나서

여한식 | 입력 : 2019/05/30 [14:22]


서울시는 30일 올해 글로벌부동산중개사무소 지정계획을 수립하고 외국인들의 부동산 중개서비스 편의를 제공하고자 글로벌 부동산중개사무소를 추가 지정한다.

시는 지난 2008년 전국 최초로 20개 업소에 대해 글로벌부동산중개사무소로 지정한 이후 수도 서울이 글로벌 도시에 걸맞도록 매년 확대 지정 운영함으로서 서울에서 부동산 중개서비스가 필요한 외국인에게 편의를 제공하고 있다.

시의 글로벌부동산중개사무소는 언어별로 영어(192), 일어(44), 영어·일어(9), 중국어(5), 영어·중국어(3), 기타(5)가 있으며, 자치구별로는용산(67), 강남구(30), 서초구(27), 마포구(16), 송파구(12), 기타 자치구(106)에 지정돼 운영중이다.

시 글로벌부동산중개사무소 지정심사를 받고자 하는 개업공인중개사(대표자)는 오는 6월 3일부터 28일 기간중 부동산중개사무소 소재 자치구 중개업 담당부서에 제출하면 된다.

글로벌 부동산중개사무소 지정기준은 신청접수 마감일 기준 시에서 부동산중개업을 1년 이상 영업 중이어야 하고, 최근 1년 이내에 공인중개사법에 의한 과태료 및 행정처분 등을 받지 아니한 개업공인중개사무소(법인포함)의 대표자로서가 언어 심사(듣기, 말하기, 쓰기)에서 적합 판정을 받은 자 중에서 지정된다.

단, 글로벌부동산중개사무소로 지정된 후 휴업 또는 폐업하거나 다른 시·도로 장소 이전, 공인중개사법 위반으로 인한 행정처분 등을 받은 중개사무소는 지정 철회된다.

시는 심사를 거쳐 글로벌 부동산중개사무소로 추가 지정된 사무소에 대해 8월 중 지정증과 홍보로고를 제작 배부할 계획이다./여한식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백지영, 오는 10월 4일 미니앨범 발매… 마음을 울리는 음악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