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럼)김원봉 국가보훈 서훈 추서를 반대한다

배종석 | 기사입력 2019/06/07 [02:39]

(칼럼)김원봉 국가보훈 서훈 추서를 반대한다

배종석 | 입력 : 2019/06/07 [02:39]

문재인 대통령이 6일 제64회 현충일 추념사에서 '약산 김원봉 선생'(1898~1958)의 업적을 기리는 언급을 하면서 정치권을 중심으로 '김원봉발(發) 이념 전쟁'이 불붙었다.

보수 야당은 "귀를 의심했다"며 공세를 퍼붓는 등 맹공을 펼치고 있는 반면 여권에선 "또 색깔론이냐"며 맞서고 있다. 이는 김원봉에 대한 서훈 추서와도 연결돼 있어 보통 심각한 문제가 아니다.

우리는 문 대통령의 문제에 앞서 "김원봉이 누구냐"부터 따져봐야 한다. 김원봉은 1898년 9월 28일 경남 밀양에서 태어났다. 경성중앙중학교와 황푸군관학교를 졸업한 후 1930년대 후반 조선민족혁명당을 이끌며 중국내 민족해방운동을 주도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또한 1946년 2월 조선공산당이 '민주주의민족전선'을 결성했을 때 5명의 의장 가운데 1인으로 확인되고 있으며, 1947년 무렵부터 일제강점기 형사 출신 경찰에게 체포돼 고문과 수모를 받은 끝에 1948년 남북협상 때 월북했다.

그해 8월 김원봉은 북한 최고인민회의 제1기 대의원이 됐으며, 9월에는 국가검열상에 올랐다. 1958년 10월 북한의 최고인민회의 상무위원 부위원장직에서 해임된 후 숙청됐을 것으로 추측되고 있다.

그런데 문 대통령은 김원봉에 대해 "임시정부는 1941년 12월 10일 광복군을 앞세워 일제와의 전면전을 선포했다. 광복군에는 무정부주의세력 한국청년전지공작대에 이어 약산 김원봉 선생이 이끌던 조선의용대가 편입돼 마침내 민족의 독립운동역량을 집결했다"고 설명하고 있다.

그러나 이상한 부분이 있다. 김원봉은 분명 공산주의자다. 일제시대 우리는 공산주의자냐, 민주주의자냐를 떠나 오직 독립이라는 한가지 목표만을 가지고 일제와 싸워왔다. 하지만 분명한 것은 독립운동을 펼친 수많은 사람들 가운데 그들의 사상속에 어떠한 사상을 가지고 독립운동을 펼쳤느냐에 따라 달라질 수 있다.

그것은 곧바로 해방 이후 나타났다. 공산주의자냐, 민주주의자냐에 따라 나뉘는가 하면 친탁이냐, 반탁이냐로 분열되는 등 나라가 혼란을 겪었다. 공산주의 독립운동가들은 분명 그들만의 나라를 세우겠다는 이념으로 독립운동을  펼쳤을 것이다. 또한 민주주의자도 그들만의 나라를 세우겠다는 이념으로 독립운동을 펼쳤을 것이다.

단지 당시에는 선택의 여지가 없었다. 그나마 다행인 것은 남한은 미국이, 북한은 소련이 참여하게 되면서 대한민국은 분명하게 사상으로 나눠지게 됐다. 그리고 그 사상속에 나눠진 갈등은 그리 오래가지 않았다. 결국 6.25전쟁이라는 참화속에 대한민국은 수많은 사상자가 발생했으며, 그리고 지금까지 나라가 둘로 나눠져 있다.

바로 이런 점에서 김원봉에 대한 문제가 드러나는 것이다. 독립운동가라는 사실에는 변함이 없다. 하지만 김원봉은 앞서 말한 것처럼 분명 공산주의자다. 단지 독립운동가라는 이름으로 그에게 국민보훈 서훈을 추서할 수 없다. 특히 6.25전쟁 당시 수많은 양민을 죽이고, 남침한 공산주의자 중 한 명이기도 하다.

그렇다면 북한에서 주장하는 김일성까지도 국민보훈 서훈을 추서해야 한다는 말과 무엇이 다른가. 북한은 김일성을 독립운동가로 묘사하고 있지 않은가. 김원봉을 독립운동가로 인정하는 부분에 대해서는 반론할 수 없지만 그렇다고 공산주의를, 6.25전쟁 당시 수많은 양민을 죽인 김원봉을 국가보훈 서훈을 추서하는 것은 말도 안된다.

그렇다면 독립운동을 위해 말없이 죽어간 조상들의 아픔과 원망을 누가 들을 것인가. 정부는 김원봉으로 논란을 일으키기에 앞서 더욱 독립운동가 찾기에 나서는 한편 역사 바로세우기와 나라를 위해 목숨을 잃은 수많은 조상들을 기리는데 앞장서야 할 것이다./배종석 편집국장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성유리, 반전 매력이 돋보이는 화보 공개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