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병택 시흥시장, 총선 앞두고 정말 고민되네?

시흥을 조정식 의원과 김윤식 전 시장 싸움에 깊어지는 고민, 그러나...

배종석·하기수 | 기사입력 2019/06/09 [18:38]

임병택 시흥시장, 총선 앞두고 정말 고민되네?

시흥을 조정식 의원과 김윤식 전 시장 싸움에 깊어지는 고민, 그러나...

배종석·하기수 | 입력 : 2019/06/09 [18:38]

내년 총선을 앞두고 임병택 시흥시장의 고민이 깊어지고 있다는 후문이다.

시흥갑 선거구의 경우 백원우 전 청와대 비서관의 출마가 확실시 되는 가운데 현 자유한국당 함진규 국회의원과의 4번째 격돌이 관심을 끌고 있는 반면 시흥을 선거구는 누구를 지지해야 할지 녹록치 않기 때문이라는 후문이다.

그 동안 시흥을 선거구는 여당의 텃밭이었다. 깃발만 꽂으면 당선된다는 지역이 시흥을 선거구여서 여당출신 정치인들에게는 희망의 선거구로 인정받고 있다. 
현재 시흥을 선거구는 조정식 국회의원이 5선 도전을 기정사실화하고 있는 가운데 김윤식 전 시흥시장이 강력한 도전장을 내밀고 벌써부터 치열한 공천전쟁을 벌이고 있다.

조 의원은 기존 지지층을 중심으로 세과시에 나서는 등 공천을 자신하고 있는 반면 김 전 시장은 정왕동 일대에 사무실을 마련하고 최측근인 우정욱 전 시흥시청 소통담당관이 선거를 총괄지휘하며 역시 공천을 자신하며 한판승부를 벼르고 있다.

이처럼 양 측이 한치 양보도 없는 선거전이 벌어지면서, 임병택 시장의 고민도 깊어지고 있다. 선출직 공무원이기 때문에 대놓고 지지를 할 수 없지만 임 시장의 의중에 따라 공천싸움에서 힘을 받을 수 있기 때문이다.

그러나 더불어민주당 측에선 임 시장의 의중이 조정식 의원에게 가깝지 않겠느냐는 조심스러운 의견을 내놓고 있다. 조 의원이 5선에 당선될 경우 재선 도전이 무난할 수 있겠지만 김윤식 전 시장이 공천을 받을 경우 김 시장의 최측근인 우 전 소통담당관에게 힘이 실릴 수 있다는 분석이다.

임병택 시장은 지난 해 6.13 지방선거에서 우정욱 전 소통담당관과 치열한 공천싸움을 벌인 끝에 공천권을 거머쥐었다. 이에 임 시장이 조 의원 측에 힘을 실어주고 있다는 확인되지 않은 소문이 파다하게 퍼지고 있다.

더민주당 관계자는 "아직 본격적인 선거전이 시작되기 전이기 때문에 속단할 수는 없다"며 "선거가 다가올수록 임 시장의 고민은 더욱 깊어질 것이다. 어느 후보가 되느냐에 따라 임 시장의 향후 정치생명에도 영향을 미치기 때문이다. 드러내놓고 누구를 지지할 경우 선거법에도 영향을 미칠 수 있어 은밀하게 지지할수도 있을 것"이라고 내다봤다./배종석·하기수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백지영, 오는 10월 4일 미니앨범 발매… 마음을 울리는 음악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