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경찰서, 보이스피싱 막은 농협 직원 '우리동네 시민경찰 1호' 선정

최남석 | 기사입력 2019/06/17 [14:31]

평택경찰서, 보이스피싱 막은 농협 직원 '우리동네 시민경찰 1호' 선정

최남석 | 입력 : 2019/06/17 [14:31]

보이스피싱 피해를 막은 평택지역 농협 직원이 '시민경찰 1호'가 되는 영광을 누렸다.

지난 14일 평택경찰서(서장 장한주)는 보이스피싱(전화금융사기) 피해를 예방한 송탄농협 직원 A씨를 ‘우리동네 시민경찰’ 1호 시민으로 선정하고 감사장을 수여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5월 9일 60대 부부가 ‘자녀가 사채 보증으로 납치당했으니 돈을 입금하라’는 내용의 사기 전화를 받고 정기예금 5천만 원을 해지하려는 것을 농협 직원이 확인해 파출소에 신고, 보이스피싱 피해를 막은 공로를 인정 받았다.

장한주 서장은 “유연하고 적극적인 현장대처로 고액의 보이스피싱 피해 예방에 기여한 A씨에게 다시 한 번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며 “앞으로도 금융기관과의 긴밀한 공조를 통해 보이스피싱 피해 예방과 범인 검거에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우리동네 시민경찰’은 경기남부경찰청에서 지난 4월부터 추진한 프로젝트로 일상 속에서 범죄예방이나 이웃의 안전을 위한 시민들의 실천 사례를 발굴해 포상하고 이를 시민들에게 알려 공동체 치안에 대한 관심과 참여를 유도하는 캠페인이다./최남석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임수향, 우아한 공항패션으로 뽐낸 '가을 여신미'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