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산군민 7명, '효행상' 수상 뒤늦게 알려져

김순덕 | 기사입력 2019/06/21 [12:34]

예산군민 7명, '효행상' 수상 뒤늦게 알려져

김순덕 | 입력 : 2019/06/21 [12:34]

‘효행장려심포지엄’에서 효행상을 수상한 수상자들(왼쪽부터 이원희, 정옥선, 김만동, 홍원표, 신동곤, 홍민주, 강민석 씨)     

 

(사)한국효도회가 효 정신을 재조명하고 효 사상을 계승 발전시키기 위해 추진하는 ‘효행장려심포지엄’에서 7명의 군민이 ‘효행상’ 수상의 영예를 안은 것이 뒤늦게 알려져 주민들에게 귀감이 되고 있다.

21일 군에 따르면 지난달 27일 국회의사당 도서관 대강당에서 열린 이날 행사에는 전국 16개 시도지역에서 추천받은 100여 명의 후보자를 심사해 전국적으로 총 60명이 수상했으며 이중 7명의 군민이 상을 받았다.

수상자는 이원희(남·63·신암면 신택리), 정옥선(여·59·삽교읍 용동리), 김만동(남·58·삽교읍 신가리), 홍원표(남·35·신암면 종경리), 신동곤(남·33·예산읍 신례원리), 홍민주(남·21·고덕면 석곡리), 강민석 씨(남·17·봉산면 마교리) 등 총 7명이다.

수상자들은 한결같이 지극정성을 다해 부모를 모시는 한편 이웃사랑과 사회봉사 등 자식으로서의 지켜야할 도리를 지키고자 노력해 왔다. 이번 수상을 통해 예산군이 충과 효의 고장임을 다시 한 번 알리는 계기가 됐다.

김기원 (사)한국효도회 충남지부 회장은 “효는 바로 참된 내가 되는 길”이라며 “‘효의 길은 사람의 길, 효가 살아야 나라가 산다’라는 슬로건 아래 각박해져가는 사회에서 가족을 사랑하고 이웃을 사랑하는 사람들이 많아졌으면 좋겠다”고 말했다./김순덕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안젤리나 다닐로바, 화사함 가득 담은 화보 공개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