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삼복 대비 닭 도축장 개장 연장키로

강금운 | 기사입력 2019/06/30 [15:13]

인천시, 삼복 대비 닭 도축장 개장 연장키로

강금운 | 입력 : 2019/06/30 [15:13]

인천시 제공


인천시(시장 박남춘)는 닭고기 수요가 폭발적으로 증가하는 삼복더위 기간 중 닭고기 수급 안정화를 위해 닭 도축장 개장 시간을 연장한다고 30일 밝혔다.

현재 시에는 1개의 닭 도축장(인천식품, 서구 가좌동)이 영업 중이며, 2018년 연간 733만수의 도축물량 중 성수기인 7월에 145만수(전체물량의 20%)의 도축물량이 집중되는 실정이다.

이에 인천시 보건환경연구원은 7월 1일부터 27일까지 4주간 오전 7시부터 오후 11시까지 일평균 16시간으로 연장해 도축검사를 진행하고, 토요일과 일요일에도 도축검사 요청 시 실시해 닭고기 공급에 차질이 없도록 할 예정이다. 또한 도축검사관을 추가로 배치해 철저한 도축검사와 위생관리가 이뤄질 수 있도록 했다.

닭 도축검사는 ▲살아있는 닭을 대상으로 가금질병의 질병감염의 유무를 판단하는 생체 검사 ▲항생제 및 합성항균제의 사용과 휴약 기간 준수 등을 확인하는 잔류물질 검사 ▲식중독균 등 유해병원균의 오염 여부를 판단하는 미생물 검사 ▲해썹(HACCP) 준수 여부 점검 등 도축 과정에서 발생 할 수 있는 위해 요인을 완벽하게 차단하는데 목적이 있다.

이정구 동물위생시험소장은 “여름철 성수기 닭 도축물량 증가에 대비해 철저한 도축검사를 실시해 안전하고, 위생적이며 신선한 닭고기를 공급하겠다”며, “시민들의 건강한 여름나기에 조금이라도 보탬이 되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강금운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배우 한채아, 보기만 해도 시원해지는 '썸머 화보' 大공개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