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4천m급 히말라야 트레킹 도전하는 '안산시 줌마 탐험대'

하기수 | 기사입력 2019/07/16 [09:10]

안산시, 4천m급 히말라야 트레킹 도전하는 '안산시 줌마 탐험대'

하기수 | 입력 : 2019/07/16 [09:10]


안산시에 거주하는 40~60대 여성으로 구성된 ‘2019 안산시 줌마 탐험대(줌마 탐험대)’가 해발 4천m급 네팔 히말라야 무스탕(Mustang) 지역 트레킹에 도전한다.

16일 안산시 줌마 탐험대는 안산 와~스타디움에서 발대식을 열고 18박 19일의 대장정에 나서는 발대식을 가졌다.

오는 19일부터 다음달 6일까지 예정된 일정 동안 탐험대는 네팔 수도 카트만두를 거쳐 제2의 도시로 불리는 포카라에서 시작, 무스탕 지역을 일주한다.

네팔 중북부에 위치한 무스탕 지역은 1992년 처음 개방되면서 ‘은둔의 왕국’이라 불리는 곳으로, 해발 3천~4천m급의 히말라야 트레킹코스로 유명하다.

탐험대는 적게는 하루 3~4시간, 많게는 10시간 이상 꼬박 걸으며 여성의 한계를 극복하고 산악인의 도전 정신을 실현한다.

특히 줌마 탐험대는 준전문 산악인부터 암 극복자, 마라토너, 시민운동가 등 다양한 배경을 가진 40~60대 안산시 거주 여성으로 구성됐다.

이들은 면접과 체력테스트 등 엄격한 검증을 통해 선발됐으며, 선발된 16명의 대원들은 지난달부터 설악산과 대부도 해솔길 등지에서 종합훈련을 실시했다.

탐험대에는 등산 경력이 풍부한 전문산악인 구조대원 4명과 지도요원이 함께하며, 대원을 포함해 모두 25명이 동행한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줌마 탐험대의 도전이 안산시민의 위대한 저력을 확인하고, ‘살맛나는 생생도시’ 안산의 더 힘찬 도약을 이루는 밑거름이 될 것”이라며 “시의 위상과 안산 아줌마의 힘을 세계만방에 떨쳐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트레킹 일정에는 KBS 2TV 다큐멘터리 ‘영상앨범 산’ 촬영팀이 동행 취재해 방영할 예정이다./하기수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위키미키 김도연, 시크한 매력이 담긴 화보 공개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