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 유일의 해양특화 전시회, '제20회 국제 해양·안전대전' 인천에서 개최

강금운 | 기사입력 2019/07/21 [15:40]

수도권 유일의 해양특화 전시회, '제20회 국제 해양·안전대전' 인천에서 개최

강금운 | 입력 : 2019/07/21 [15:40]

인천시(시장 박남춘)는 지난 18일 ‘제20회 국제 해양·안전대전’ 착수보고회를 해양경찰청 회의실에서 관계기관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하고 박람회 준비에 본격적으로 시동을 걸었다.

인천시와 해양경찰청이 공동 주최하고, 인천관광공사와 리드케이훼어스가 주관하는 ‘2020 국제해양안전대전’은 지난 2013년 처음 시작된 이후 5회째를 맞이하게 되며, 오는 2020년 6월 24일부터 3일간 인천 송도컨벤시아에서 개최된다.

격년제로 개최되는 ‘국제 해양·안전 대전’은 매회 참가업체와 바이어 및 수출상담 금액이 증가하고 있으며, ‘2018년 국제 해양안전대전’에서는 국내·외 152개 업체가 참가해 다양한 해양·안전장비를 선보였다.

또한, 13개국에서 코스트가드를 비롯한 32명이 참석해 수출상담 금액 5,900여억 원의 실적을 기록하는 등 명실상부한 국내 해양안전 및 조선관련 대표박람회로 자리매김 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이 날 열린 착수보고회에서는 인천시를 비롯, 해양경찰청, 인천관광공사 및 전시 전문업체 관계자들이 참석해 기본 추진계획을 확정하고, 성공적 개최를 위한 다양한 의견을 교환했다.

특히, 이번 행사는 송도 컨벤시아 2단계가 준공된 이후 처음 개최되는 만큼 전회 대비 20여% 성장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함정설계 콘테스트와 해양안전 골든벨 등 일반시민들이 참여 할 수 있는 풍성한 부대행사를 준비하고 있다.

김충진 마이스산업과장은 “해양경찰청과 긴밀한 협조체계를 구축해 수도권 유일의 해양특화 전시회인 본 전시회가 국내는 물론 글로벌 해양안전 전시회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강금운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배우 '이주빈', 코스메틱 브랜드 모델로 발탁 "백색 美人"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