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외국인유학생 한국문화 체험 큰 "호응"

강금운 | 기사입력 2019/07/21 [16:00]

인천시, 외국인유학생 한국문화 체험 큰 "호응"

강금운 | 입력 : 2019/07/21 [16:00]

인천시 제공


인천시(시장 박남춘)는 지난 18일 인천 거주 외국인유학생과 행정인턴을 대상으로 한국문화를 체험하고 즐길 수 있는 한국문화 체험의 날 행사를 운영했다.

이번 행사는 외국인유학생들이 한국문화에 대한 이해를 높여 유학생활에 빠르게 적응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해 마련된 것으로 미추홀 전통음식문화연구원과 월미문화관 등에서 진행됐다.

이 날 외국인 유학생 30명과 올해 인천시 외국인 유학생 행정인턴으로 선발된 유학생 10명 등 모두 40명이 참여한 가운데 한국음식 만들기 및 한국전통의복 입어보기 등 체험하고, 문화관광해설사와 함께 월미공원을 투어하면서 한국문화에 대한 이해를 높였다.

프로그램에 참여한 응웬티하이 학생(베트남)은 “한국에 5년여 동안 거주하면서도 한국의 음식과 전통문화에 대해 접할 기회가 많이 없었는데, 이번 행사를 통해 한국문화를 좀 더 깊게 알 수 있는 기회가 됐다”며, “한국문화에 대한 관심과 친밀감이 더해지는 계기가 됐다”고 밝혔다.

시 관계자는 "현재 시에는 3,200여명의 외국인 유학생이 거주중"이라며, "시는 앞으로도 외국인주민 및 유학생들이 한국문화를 이해하고 한국에서 빠르게 적응할 수 있도록 다양한 체험행사 및 프로그램을 제공할 예정"이라고 말했다./강금운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임수향, 우아한 공항패션으로 뽐낸 '가을 여신미'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