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당 경기도당, 사립유치원 비리 도운 혐의로 전직 道 교육청 공무원 "고발"

박세경 | 기사입력 2019/07/28 [13:54]

정의당 경기도당, 사립유치원 비리 도운 혐의로 전직 道 교육청 공무원 "고발"

박세경 | 입력 : 2019/07/28 [13:54]

정의당 경기도당 제공 


사립유치원 도운 의혹을 받고 있는 경기도교육청 전직 공무원들이 검찰조사를 받을 것으로 보인다.

지난 25일 오후 3시 비리사립유치원 범죄수익환수 국민운동본부(이하 국민운동본부)는 수원지검을 방문해 사립유치원 조세 포탈에 직접적으로 도움을 준 혐의로 교육청 전직 공무원에 대한 고발장을 접수했다.

이들이 접수한 고발장을 보면 전직 공무원은 재직 중 페이퍼컴퍼니를 만들어 허위계산서를 발행하는 방식으로 비리사립유치원으로 지목된 수원 S유치원의 조세 포탈에 직접적인 도움을 준 혐의로 고발됐다.

또한, 고발된 공무원이 설립한 것으로 알려진 페이퍼컴퍼니는 이번에 지목된 유치원뿐 아니라 그 외 타 사립유치원들의 회계조작에도 참여한 의혹과 정황이 있는 것으로 알려져 향후 검찰의 수사결과에 따라 파장이 불가피할 것으로 보인다.

이에 국민운동본부 측은 "비리사립유치원들의 회계 조작에 직접적으로 도움을 준 해당 공무원을 조세범 처벌법 위반, 직권남용죄, 국가공무원법 위반(겸직근무 위반)으로 고발하고, 검찰이 철저한 조사를 통해 정확한 사실관계와 또 다른 비리사립유치원들의 추가 범죄혐의를 명백히 밝혀줄 것"을 촉구했다.

고발장 접수에 함께한 송치용 정의당 경기도당 위원장은 "비리사립유치원에 직접적인 도움을 준 교육청 공무원 처벌과 추가 범죄혐의를 명확히 밝혀줄 것을 검찰에 촉구한다"며 "사립유치원의 비리가 철저하게 밝혀질 때까지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박세경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우아한 모녀' 최명길, 캐릭터 컷 공개 '새빨간 존재감'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