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부시, 6.25 참전 유공자 명패 달아드리기 추진

이영관 | 기사입력 2019/08/26 [17:12]

의정부시, 6.25 참전 유공자 명패 달아드리기 추진

이영관 | 입력 : 2019/08/26 [17:12]

의정부시 제공


의정부시 자금동 주민센터(동장 김문배)는 지난 23일 제2167부대(여단장 김진철)와 함께 6.25 참전유공자 성기혁 씨(84)의 자택을 방문해 국가유공자 명패를 전달‧부착하고, 존경과 감사의 뜻을 전했다.

성기혁씨는 6.25 전쟁 당시 불과 16세의 나이에 해병대 1대대 소속으로 참전해 나라를 위해 싸우신 국가유공자다.

김문배 자금동장은 “성기혁 씨를 비롯한 수많은 국가유공자들의 희생이 있었기에 오늘날 우리에게 자유와 평화가 있는 것”이라며 “조국을 위해 헌신하신 유공자들의 숭고한 정신을 영원히 잊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자금동 주민센터는 올 6월부터 상이군경과 6‧25참전유공자 등 100명의 유공자 자택에 국가유공자 명패를 전달·부착했으며, 오는 9월까지 36명의 유공자 자택에 명패를 부착할 예정이다./이영관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우아한 모녀' 최명길, 캐릭터 컷 공개 '새빨간 존재감'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