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파랑길에서, "부산의 특별한 가을을 만나다"

부산시, ‘부산 해파랑길 트랙 & 트립’ 시즌 2 운영

이영신 | 기사입력 2019/08/30 [11:22]

해파랑길에서, "부산의 특별한 가을을 만나다"

부산시, ‘부산 해파랑길 트랙 & 트립’ 시즌 2 운영

이영신 | 입력 : 2019/08/30 [11:22]

▲ 1코스(오륙도전망대~해운대해수욕장), 이기대트레킹 

▲ 2코스(미포~대변항), 젖병등대(이색등대)

 

▲ 3코스(대변항~임랑해변), 일광해변 게스트하우스 포토존

 

▲ 4코스(임랑~진하해변), 진하해변입구


부산시(시장 오거돈)는 31일부터 오는 10월 31일까지 걷기 좋은 계절 가을을 맞아 해파랑길 부산 구간을 길잡이의 스토리텔링과 함께 걷는 ‘부산 해파랑길 트랙 & 트립’ 시즌 2를 운영한다.

동해의 떠오르는 해와 푸른 바다를 길동무 삼아 함께 걷는다는 의미의 ‘해파랑길’은 코리아둘레길 중 동해안 길로서, 전체 구간은 부산 오륙도 해맞이공원에서 강원도 고성 통일전망대까지 이어진 10개 구간, 50개 코스 770㎞의 길이며, 부산 구간은 오륙도 해맞이공원에서 진하 해변까지 4개 코스 73.7㎞이다.

이 사업은 문화체육관광부 ‘2019 걷기여행길(해파랑길) 프로그램 운영’ 공모에 작년에 이어 올해도 선정됐으며, 지역관광자원과 연계한 트래킹과 버스투어 프로그램이다.

이에▲‘바람소리길’(오륙도~해운대해수욕장), ▲‘파도소리길’(미포~대변항), ▲‘물새소리길’(대변항~임랑해변), ▲‘풍경소리길’(임랑~진하해변)로 구성돼 가을날 부산의 아름다운 해안경관을 걸으며 즐길 수 있다.

특히, 올해는 황령산전망대에서 한 눈에 내려다보이는 부산의 야경을 감상하고 ‘파도소리길’을 걷는 야간 특별프로그램을 새롭게 운영할 예정이다.

프로그램 5~7시간이 소요되며, 참가비는 식사와 이동교통, 기념품을 포함해 1만 원이다. 참가를 원하는 시민은 누구나 부산 해파랑길 트랙 & 트립 홈페이지(www.jasaram.co.kr) 또는 전화(☎070-4642-7688)로 신청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해파랑길 활성화를 위해 상시모니터링 점검단을 월 1회 코스별로 운영하고 있으며, 오는 10월에는 ‘해파랑 트레킹 페스타(가칭)’도 개최할 예정이니 많은 시민의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이영신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배우 박세영, 영화 '스텔라'에서 손호준과 호흡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