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주시, 우산동 舊 터미널 일대 대대적인 폐기물 수거 활동 펼쳐

이영광 | 기사입력 2019/10/30 [09:08]

원주시, 우산동 舊 터미널 일대 대대적인 폐기물 수거 활동 펼쳐

이영광 | 입력 : 2019/10/30 [09:08]

 

 

원주시 우산동 행정복지센터(동장 이연희)는 지난 28일부터 29일까지 이틀 간 관내 자생단체 회원들과 함께 우산동 구 터미널 부지 일대에서 대대적인 쓰레기 수거 활동을 펼쳤다.

 

지난 2009년 시외버스 터미널 이전 이후 임시 주차장으로 사용되고 있는 구 터미널 부지는 인근 주민과 오가는 차량 소유자들에 의해 생활 폐기물은 물론 대형 폐기물이 상습 투기돼 통행 불편과 함께 도시 미관 훼손 등 민원 다발지역으로 손꼽히는 곳이다.

 

특히, 이번 활동에서는 쓰레기 수거 차량까지 동원해 장기간에 걸쳐 쌓인 폐기물을 일시에 수거하는 등 큰 성과를 거뒀다.

 

이연희 우산동장은 “앞으로도 해당 지역에 대한 꾸준한 관리와 더불어 지속적인 계도 활동을 펼치는 한편, 시 등과 협력해 부지 활용 계획을 모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이영광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현쥬니, '엄마가 바람났다'로 1년만에 안방극장 "컴백"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