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롱불)70대 남성 소형금괴 몸에 숨겨 밀수하다 적발돼 10억 대 추징금

이창희 | 기사입력 2019/10/31 [17:19]

(호롱불)70대 남성 소형금괴 몸에 숨겨 밀수하다 적발돼 10억 대 추징금

이창희 | 입력 : 2019/10/31 [17:19]

●---70대 남성이 소형 금괴를 몸 특정 부위에 숨겨 중국서 들여와 일본으로 밀수출한 혐의로 10억 원대 추징금을 내야할 판.

 

31일 인천지법 형사6단독(판사 오창훈)은 관세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A씨(71)에게 징역 10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하고, 10억9천만 원 추징을 명령.

 

재판부는 “피고인은 금괴를 밀수입하거나 밀수출했다”면서도 “범행을 자백하며 반성하고 있고 단순한 운반책 역할을 한 점 등을 고려했다”고 판시.

 

앞서 A씨는 2015년 10월부터 이듬해 4월까지 옌타이(烟台)에서 비행기를 타고 인천국제공항으로 입국하면서 시가 총 7억5천만 원 상당의 200g짜리 소형 금괴 81개(총 16.2㎏)를 항문에 숨겨 27차례에 걸쳐 밀걸쳐 밀수입한 혐의 등으로 기소./이창희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오연서, 셀카 찍는 모습도 예쁨 '가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