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전국 최초 사회적경제 새로운 모델 창출

이영관 | 기사입력 2019/11/04 [14:21]

고양시, 전국 최초 사회적경제 새로운 모델 창출

이영관 | 입력 : 2019/11/04 [14:21]

 

고양시(시장 이재준)는 최근 잇달아 철도역사 내 사회적경제 공간을 마련하고이를 축하하는 개소식을 가졌다.

 

경의선 능곡역에 고양시 사회적경제 기업 및 제품 홍보와 판매, 협업 공간인 사회적경제 커뮤니티센터와 백마역에 국립암센터 암환우들의 사회적경제 창업·커뮤니티 공간인 사회복귀지원센터 Re:Born이 그것이다.

 

시가 코레일 서울본부와 사회적경제기업 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철도역사 내 유휴공간 5개를 중심으로 사회적경제 기업 입주와 판로개척, 네트워크 구축을 지원하는 사회적경제 테마 스테이션 사업을 추진한 결과다. 나머지 3곳은 사무공간으로 사회적경제 기업이 입주를 완료했다.

 

특히 10월 31일 개소한 백마역 사회복귀지원센터의 경우 시가 국립암센터와 협약을 맺고 유방암 환우 대상 사회적경제 설명회, 교육, 컨설팅을펼쳐 ‘사회적협동조합 다시시작’으로 사회적경제 창업을 도운데 이어 ‘다시시작’의 입주 공간 및 향후 다른 암환우의 사회적경제를 통한 사회복귀를 지원하기 위한 창업·커뮤니티 공간으로 조성했다.

 

시 관계자는 “지자체와 공공의료기관이 협력해 전국 최초로 암환우가 창업한 사회적경제 기업 1호를 탄생시켰으며, 향후 암환우 사회복귀지원센터 Re:Born의 개소로 제 2호, 3호로 이어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이영관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톱모델 한혜진, '강렬한 눈빛'의 화보 공개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