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사회복지시설 급식소 식품 위생 불법행위 수사

노인, 장애인, 아동이 입소해 있는 사회복지시설의 먹거리 위해요인 예방

박세경 | 기사입력 2019/11/14 [09:17]

경기도, 사회복지시설 급식소 식품 위생 불법행위 수사

노인, 장애인, 아동이 입소해 있는 사회복지시설의 먹거리 위해요인 예방

박세경 | 입력 : 2019/11/14 [09:17]

경기도는 요양원 등 사회복지시설에서 운영하는 급식소의 식품위생 관련 불법행위에 대한 집중수사에 나선다.

 

14일 경기도 특별사법경찰단은 오는 11월 하순부터 12월까지 도내 노인복지시설, 장애인거주시설, 아동양육시설 급식소 440곳을 대상으로 집중수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사회복지시설에서 운영하는 급식소는 영리를 목적을 하지 않으면서 특정 다수인에게 음식물을 공급하는 시설로 비위생적인 환경에서 급식할 시 집단 식중독을 일으킬 수 있다.

 

주요 단속 내용은 ▲유통기한 경과제품 사용 ▲식재료 원산지 거짓‧혼동 표시여부 ▲무허가 제조‧가공된 식재료 사용 등이며, 특히 노인, 장애인, 아동에게 직‧간접적으로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식재료 부실관리에 대해집중 수사할 방침이다.

 

상시 급식 인원이 50인 이상인 사회복지시설 급식소의 경우 정기적으로 점검을하는 반면 50인 미만의 소규모 급식소의 경우 사실상 단속 사각지대에 있다. 특사경은 이에 부실운영에 따른 먹거리 안전 위협 요소 제거를 위해 불법 행위에 대한 특별 수사를 벌이기로 한 것이다.

 

이병우 도 특별사법경찰단장은 “이번 수사를 통해 사회취약계층인 노인, 장애인, 아동의 건강을 위협하는 행위를 사전에 차단하겠다”고 말했다./박세경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걸스데이 혜리, 무결점 '美貌'와 비주얼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