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자동차전용도로 알록달록 새단장으로 미관 개선

중동교지하차도 벽화설치로 지하차도 옹벽 경관개선

이영광 | 기사입력 2019/11/15 [15:23]

대구시, 자동차전용도로 알록달록 새단장으로 미관 개선

중동교지하차도 벽화설치로 지하차도 옹벽 경관개선

이영광 | 입력 : 2019/11/15 [15:23]

 

설치 후 사진(대구시 제공)    

 

대구시설공단은 자동차전용도로를 이용하는 시민들에게 좀 더 나은 주행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지하차도 벽화조성 사업을 추진했다.

 

이번 사업은 대구시 ‘도시디자인과’와의 협조를 통해 회색빛 일변으로 어두운 이미지를 가지고 있던 지하차도에 활력을 불어넣어 시민들에게 희망찬 도로환경을 제공했다.

 

또한 공단은 추후 희망교 지하차도에 안전운전 경각심을 주는 라이팅 이미지 설치도 계획하고 있다.

 

김호경 대구시설공단 이사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2020년 대구·경북 관광의 해’를 맞아 대구를 대표하는 'Colorful DAEGU'를 표현해 보았다”며 “지역 내 미관 개선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시민들에게 쾌적한 환경을 제공하고 품격 있는 도시환경 조성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이영광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걸스데이 혜리, 무결점 '美貌'와 비주얼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