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롱불)김진용 전 인천경제자유구역청장, 비위 내사로 명예퇴직 '不可'

김낙현 | 기사입력 2019/12/04 [19:00]

(호롱불)김진용 전 인천경제자유구역청장, 비위 내사로 명예퇴직 '不可'

김낙현 | 입력 : 2019/12/04 [19:00]

●---김진용 전 인천경제자유구역청장이 명예퇴직을 하지 못하는 등 곤혹을 겪고 있는 것으로 뒤늦게  확인. 이는 인천시가 김 전 청장에 대한 비위와 관련해 내사 중인 것으로 알려져.

 

이처럼 시가 내사를 벌이고 있는 사안은 패션그룹 형지의 송도 토지계약과 분양 특혜 의혹과 관련된 것으로 알려졌으며, 이에 김 전 청장이 관련된 것으로 시는 의심.

 

공무원은 형사사건으로 기소중이거나 수사기관에서 비위와 관련해 수사중일때, 감사부서에서 비위와 관련해 내사를 벌일때는 명퇴를 할 수 없도록 규정.

 

특히 시는 김 전 청장에 대한 의혹이 인·허가상 문제가 있어 수사기관의 수사의뢰가 불가피한 상황이라고 보고 있어 향후 경찰 등 수사기관의 조사가 불가피할 것으로 예상.

 

아울러 시는 김 전 청장에 대해 수사기관의 수사를 받은 후 향후 수사결과에 아무런 문제가 없다는 무혐의 처분을 받을 경우 그때 가서 명예퇴직 절차를 다시 밟겠다는 입장이여서 마찰이 불가피.

 

일단 김 전 청장은 토지계약 연장은 자신과는 아무런 관련이 없다며 반발과 함께 적극 해명에 나서고 있지만 시의 입장을 변함이 없어 향후 법적인 소송까지 이어질 수 있는 상황./김낙현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터치' 김보라, 아이돌 센터 완벽 심쿵 비주얼 공개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