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주 빅토리아주 대표단, 경기도의회 "訪問"

박세경 | 기사입력 2019/12/15 [16:08]

호주 빅토리아주 대표단, 경기도의회 "訪問"

박세경 | 입력 : 2019/12/15 [16:08]

경기도의회 제공 

 

호주 빅토리아주 정부 대표단이 13일 경기도의회 도시환경위원회를 방문했다.

 

이번 방문은 김태형 의원(화성3)이 지난 8월 빅토리아주 방문을 통해 양국간 수소산업에 대한 의견 교환 있은 후 빅토리아주 측의 제안으로 성사됐다.

 

빅토리아주 정부 애덤 커닌(Adam Cunneen, 호주빅토리아주정부 참사관)을 비롯한 관계 공무원 등 3명으로 구성된 대표단은 김태형 의원과 경기도 수소산업관련 담당자(소통협치국장, 기후에너지과장)를 만나 양국의 수소산업에 추진을 위한 양국 간의 의견 교환 시간을 가졌다.

 

빅토리아주는 최근 호주연방정부의 수소산업로드맵을 통해 Hydrogen Energy Supply Chain의 기관설립과 주정부 차원의 산업지원 투자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어 수소산업에 대한 관심이 높다.

 

호주 빅토리아주정부 애덤 커닌 참사관은 “빅토리아주는 신재생에너지 수소산업에 많은 관심을 가지고 있고 투자가 활발히 이뤄지고 있으며. 수소에너지 분야가 미래에너지로써의 가능성이 높아지기 위해서는 도와의 협력이 활발히 이뤄져야 한다”고 밝혔다./박세경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터치' 김보라, 아이돌 센터 완벽 심쿵 비주얼 공개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