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아파트에서 60대 부부 숨진 채 발견돼 경찰 수사에 나서

강금운 | 기사입력 2019/12/15 [16:48]

인천 아파트에서 60대 부부 숨진 채 발견돼 경찰 수사에 나서

강금운 | 입력 : 2019/12/15 [16:48]

60대 남성과 여성이 인천 한 아파트 내부와 화단에서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5일 인천삼산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13일 오후 6시쯤 인천시 부평구 한 아파트 13층 내부와 1층 화단에서 A씨(여, 62)와 B씨(62)가 숨져있는 것을 경찰과 소방대원이 발견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B씨의 동생으로부터 “형과 연락이 안 된다. 무슨 일이 생긴 것 같다”는 신고를 받은 뒤 현장에 출동해 이 아파트에 거주하는 부부를 발견했다.

 

경찰 관계자는 “유가족을 상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라며 “부부의 사인 등 세부내용은 조사가 좀 더 이뤄져야 정확한 사망원인을 확인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강금운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터치' 김보라, 아이돌 센터 완벽 심쿵 비주얼 공개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