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롱불)김포지역 어린이집 차량 추락 "안전띠가 살렸다"

강금운 | 기사입력 2020/01/08 [17:15]

(호롱불)김포지역 어린이집 차량 추락 "안전띠가 살렸다"

강금운 | 입력 : 2020/01/08 [17:15]

●---김포지역에서 발생한 어린이집 통학 차량이 트럭과 충돌한 후 3m 다리 밑으로 추락했지만 아이들이 모두 안전벨트를 매는 바람에 큰 참사를 피한 사실이 뒤늦게 확인.

 

8일 김포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7일 오후 5시30분쯤 김포시 통진읍 서암리 한 도로에서 어린이집 통학 차량이 1톤 트럭과 충돌해 3m 높이의 다리 및 농수로로 추락하는 사고가 발생.

 

추락 사고로 차량 운전자(63)와 어린이집 교사(24), 어린이 9명 등 모두 11명이 다쳤으나 다행이 큰 사고를 당하지 않아 병원에서 치료를 받은 뒤 당일 모두 퇴원.

 

경찰은 어린이집 통학 차량에 타고 있던 어린이들이 모두 안전띠를 매고 있어 사고후에도 이마가 붓거나 이마나 손이 긁히는 상처를 입는데 그치는 등 크게 다치지 않은 것으로 전언.

 

경찰 관계자는 “통학차량에 탑승한 어린이들이 모두 안전띠를 매고 있어 그나마 큰 사고로 이어지지 않았다”며 “일단 사고에 대한 경위를 정확하게 조사할 방침”이라고 설명./강금운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터치' 김보라, 아이돌 센터 완벽 심쿵 비주얼 공개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