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재훈 경기도의원, "당의 뜻에 따라 총선 불출마" 선언

"안민석 의원, 하위 20%에 포함될 경우 선당후사 정신으로 출마 포기해야" 주장

여한용 | 기사입력 2020/01/19 [17:17]

조재훈 경기도의원, "당의 뜻에 따라 총선 불출마" 선언

"안민석 의원, 하위 20%에 포함될 경우 선당후사 정신으로 출마 포기해야" 주장

여한용 | 입력 : 2020/01/19 [17:17]

 

경기도의회 건설교통위원회 소속 조재훈 의원(더민주당, 오산2)이 21대 총선 불출마를 선언했다.

 

지난 16일 조 의원은 도의회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국민의 한사람으로서, 도의원으로서 당의 승리를 위해 기꺼이 한 알의 밀알이 되겠다"며, "제 21대 국회의원 총선에 불출마 하겠다"고 밝혔다.

 

조 의원은 “2014년 도의원으로 정치에 입문해 경기도민을 위해 현장을 바쁘게 달려왔다”며, “경기도민과 특히 오산시민에게 어떻게 일해야 하는가를 고심해 정치의 폭을 넓히고자 21대 총선에 도전하기로 준비해 왔으나 출마하지 않고 시민·도민께서 맡겨주신 도의원의 업무에 충실 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조 의원은 "지역구 의원인 안민석 의원이 하위 20%에 포함될 경우 국민의 명령에 따라 불출마하고, 보다 큰 정치를 하시라고 요청드린다"며 "하위 20%에 포함된 국회의원이 지원자가 없다는 이유로 단수공천을 주는 일은 절대 없어야 한다"고 주장했다./여한용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배우 이주영, 영화 '보이스' 캐스팅 확정… 변요한 조력자 된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