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공해차 보조금, "연비·주행거리 따라 차등 지급한다"

하기수 | 기사입력 2020/01/21 [15:30]

무공해차 보조금, "연비·주행거리 따라 차등 지급한다"

하기수 | 입력 : 2020/01/21 [15:30]

 

전기차와 수소차 등 무공해차의 구매 보조금이 연비와 주행거리에 따라 다르게 지급되는 한편 차상위 이하 저소득층이 전기 승용차 구입시 국비 보조금의 10%를 추가 지원한다.

 

지난 20일 기획재정부와 환경부는 서울 양재동 에이티센터에서 2020년 무공해자동차 보급정책 설명회를 개최하고 올해 전기 수소차별 보조금액 제도개선, 충전시설 지원 관련 내용을 발표했다.

 

이번 개편은 기존 보조금 산정체계가 성능에 대한 차등 효과가 미미해 성능 향상을 위한 투자를 유도하지 못하는데다 전기차 보조금을 받는 수혜자가 고소득층에 집중된다는 지적에 따른 조치다.

 

이에따라 정부는 전기자동차 성능 향상과 대기환경 개선을 위해 연비와 주행거리를 중심으로 보조금 산정체계를 개선해 보조금 차등 폭을 확대한다.

 

전기 승용차의 경우 지난 해에는 19개 차종 중 대부분인 18개 차종이 보조금 최대 상한인 900만 원을 지원받고 나머지 1개 차종만 756만 원을 받아 보조금 최대 차등 폭이 144만 원에 그쳤다.

 

그러나 올해는 20개 차종 중 7개 차종만 최대 상한인 820만 원을 지원받는다. 성능에 따라 보조금은 최소 605만 원까지 줄어 보조금 차등 폭은 최대 215만 원으로 확대된다.

 

전기 대형버스의 보조금은 지난 해 23개 중 14개 차종이 최대 상한인 1억 원을 보조금으로 지원받았으나 올해에는 24개 중 6개 차종만이 보조금을 최대 1억 원 받는다.

 

특히 최저 보조금이 7,400만 원에서 6,342만 원으로 줄어 보조금 최대 차등 폭은 2,600만 원에서 3,658만 원으로 벌어진다. 또 저소득층이 전기차 보조금 혜택을 보다 많이 받을 수 있도록 보조금액도 상향 조정된다.

 

정부는 차상위 이하 계층이 전기 승용차를 구매하면 900만 원 한도에서 국비 지원액의 10%를 추가로 지원하기로 했다. 전기자동차 구매를 유도하기 위해 생애 첫차로 전기자동차를 구매하는 경우 보조금을 우선 지원한다.

 

위장전입과 같은 보조금 부정수급 방지 차원에서 일정기간 해당 지자체 거주 요건을 포함하고, 보조금을 부정 수급한 사실이 적발되면 즉시 환수한다.

 

이밖에 정부는 전기버스 제조업체가 자금 부족 없이 원활하게 제작할 수 있도록 선금 지급규정(최대 70%)을 신설하고 업체가 보조금을 신청하면 지방자치단체가 14일 이내에 지급하도록 규정을 신설할 계획이다.

 

아울러 기재부와 환경부는 올해 전기·수소차 구매 보조금 지원 대상을 지난 해 6만대에서 올해 9만4000대로 57% 늘릴 계획이다. 구매 보조금은 승용차를 기준으로 전기자동차 1,820만 원, 수소 자동차 4,250만 원, 전기 이륜차 330만 원이다.

 

전기차 충전기는 9,500기(급속 1,500기, 완속 8,000기), 수소충전소 40개소(일반 27개소, 버스 13개소)를 지원해 전기·수소차 사용에 불편함을 줄인다는 방침이다.

 

전기·수소차를 구매하려면 인근 자동차 판매 대리점에 방문해 구매 지원신청서와 계약서를 작성하면 된다. 보조금 신청과 관련한 정보는 전기·수소차 통합전화 상담실(☎1661-0907)이나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정부 관계자는 “이번에 개선한 보조금 제도를 차질없이 추진해 올해 내 전기·수소차 20만대 시대를 열 계획”이라며 “무공해차 보급목표를 차질없이 달성하기 위해 중장기적 관점에서 보조금 수준, 재정지원 비율 등을 지속 검토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하기수 기자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김태리, 볼수록 빠져드는 '독보적 분위기!'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