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수첩)지역경제 살리기 위한 공무원들의 열정에 박수를

여한용 | 기사입력 2020/02/18 [21:00]

(기자수첩)지역경제 살리기 위한 공무원들의 열정에 박수를

여한용 | 입력 : 2020/02/18 [21:00]

'코로나19'의 확산으로 지역경제를 큰 타격을 일고 있다. 자영업자들과 소상공인들은 "먹고 살기 힘들다"며 울부짖고 있다.

 

얼마 전 점심식사를 하기 위해 식당을 방문했을 당시 정말 "이 정도인가" 할 정도로 충격적이었다.  자주 방문하는 단속 식당이지만 그 날만큼은 손님이 없어 한산했다.

 

이에 식당 주인과 이야기를 나눈 결과 '코로나10'가 발생한 후 50% 이상 손님의 발길이 뚝 끊어졌다며 하소연 했다. 이렇게 되면, 월세도 내기 힘들 정도로 경제가 어렵다는 상황을 설명했다.

 

이런 가운데 참으로 반가운 소식이 들렸다. 경기도를 비롯, 전국의 상당수 지자체가 공무원들에게 지역경제 활성화 차원에서 주변 식당을 이용토록 적극 권유하고 있다는 것이다. 또한 일부 지자체는 매일 운영하던 청내 식당을 일주일 한 번씩, 많게는 두 번씩 문을 닫고 주변 식당을 이용하도록 역시 적극 권유하고 있다고 한다.

 

그나마 공무원들이 주변 식당을 이용한다며 어려웠던 지역경제가 다소나마 숨통이 트일 것으로 예상된다. 주변 상인들도 반기고 있다. 최근 손님이 부쩍 줄어 고민했지만 그 빈자리를 공무원들이 채워주고 있다며 고마워하는 상인들도 있다.

 

하지만 걱정되는 부분도 있다. 혹시나 '코로나19' 확진자나 접촉자라도 발생했다면 큰 문제가 될 수 있기 때문이다. 일단 안심하고 주변 식당을 공무원들이 이용하고 있지만 아직 안심할 때는 아니다. 업무도 처리하고, 방역도 하고, 지역경제도 살리기 위해 동분서주는 공무원들의 모습이 국민을 생각하는 참 공무원의 모습이다./여한용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천군 동두천 포천시 가평군 의정부시 남양주 구리 양주시 파주시 고양시 김포시 하남시 양평군 여주시 성남시 광주시 이천시 용인시 부천시 과천시 광명시 안양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안산시 수원시 오산시 안성시 평택시 화성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김태리, 볼수록 빠져드는 '독보적 분위기!'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