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보)시흥시청 내 미래키움어린이집 "아이들에게까지 확산되나?"

확진자로 확인된 보육교사 30명이 넘는 다수 아이들과 접촉한 것으로 드러나

배종석 | 기사입력 2020/03/25 [18:37]

(2보)시흥시청 내 미래키움어린이집 "아이들에게까지 확산되나?"

확진자로 확인된 보육교사 30명이 넘는 다수 아이들과 접촉한 것으로 드러나

배종석 | 입력 : 2020/03/25 [18:37]

자료 사진 

 

시흥시청 내 직장어린이집인 미래키움 어린이집에서 보육교사가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로 밝혀진 가운데 보육교사가 다수의 어린이와 접촉한 것으로 드러나 방역에 비상이 걸렸다.

 

25일 오후 6시 시는 긴급 서명 브리핑을 통해 "지난 24일 시흥시청 내 미래키움어린이집에서 안산시 확진환자가 발생했다"며 "해당 환자는 안산 단원병원 선별진료소에서 확진 판정을 받아 안산시 8번째 확진자로 집계됐으나, 시흥시청 직장어린이집인 미래키움어린이집에서 근무하며 다수의 원아와 접촉한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또한 "이들 중 대다수가 시흥시청 맞벌이 공무원의 자녀로 확인됐다"며 "확진자는 화성시 거주 93년생 여성으로 지난 16일부터 19일, 23일 총 5일간 긴급보육을 위해 정상 출근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20일부터 22일까지는 시흥시에 방문하지 않았지만 16일과 18일 발열 등 증상이 있어 능곡동 수이비인후과를 방문했으며, 23일 안산 단원병원 선별진료소에서 검체 검사 후 24일 최종 확진 판정을 받았다"며 "상세 역학조사 결과는 완료되는 대로 시 홈페이지와 SNS를 통해 알려드리겠다"고 덧붙였다.

 

특히 "미래키움어린이집은 2월 24일부터 휴원했으나 맞벌이 자녀 돌봄을 위해 긴급보육을 운영 중이었다"며 "확진자의 증상이 발현됐던 16일 이후 어린이집에 등원한 원아는 33명(관내 27명, 관외 6명)이다. 총 접촉자는 원아 33명과 학부모 1명, 보육종사자 14명, 의사 1명, 의료종사자 1명으로 총 50명이다"고 전했다.

 

이처럼 확진자인 보육교사가 다수의 아이들과 접촉한 것으로 드러나면서, 아이들의 '코로나19' 감염 여부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시 관계자는 "현재 미래키움어린이집은 잠정 폐쇄했다"며 "접촉자 50명과 원아 가족 60명 전원을 포함한 110명이 순차적으로 검사를 진행해 감염여부를 확인하고 있다"고 말했다./배종석ㆍ하기수 기자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김태리, 볼수록 빠져드는 '독보적 분위기!'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