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의회, 파행 책임…광명도시공사 특위 오는 9월 1일 직권 상정키로

"도대체 광명도시공사에선 무슨 일이 벌어지고 있나?" 감시·견제 기능 포기한 행위 비판

배종석 | 기사입력 2020/07/10 [20:13]

광명시의회, 파행 책임…광명도시공사 특위 오는 9월 1일 직권 상정키로

"도대체 광명도시공사에선 무슨 일이 벌어지고 있나?" 감시·견제 기능 포기한 행위 비판

배종석 | 입력 : 2020/07/10 [20:13]

광명시의원들이 농성하고 있는 모습

 

광명시의회가 '광명도시공사 조사특별위원회 구성 안건' 문제로 파행을 겪고 있는 가운데 더불어민주당 소속 일부 시의원들이 본회의장에서 농성에 돌입하는 초유의 사태가 벌어졌다.

 

10일 시의회에 따르면 시의회는 지난 9일부터 오는 15일까지 7일간 일정으로 제 256회 임시회를 개회하고, 각 상임위원회별로 2020년도 제4회 추가경정예산안 및 기금운용계획변경안, 조례안, 기타 안건 등을 심의할 예정이다.

 

그러나 9일 상정한 '광명도시공사와 관련한 특별조사위원회 구성(안)'이 일부 시의원들의 기권으로 무산되는 초유의 사태가 벌어졌다. 당초 시의회는 '광명도시공사 특위'를 통해 광명동굴 주변 개발사업과 관련해 우선협상대상자 선정과정의 문제점, 선정 직후 추가 아파트 신축허가에 대한 ‘배임’ 논란 등을 조사할 계획이었다.

 

이에 대해 '광명도시공사 특위'를 주장했던 김윤호ㆍ조미수ㆍ한주원ㆍ이일규ㆍ현충열 의원 등 5명이 본회의장에서 설명서를 발표하고 농성에 들어가는 파행을 겪었다.

 

또한 이들 5명의 의원들이 농성에 들어가면서, 이 날 열리기로 했던 자치행정위원회와 복지건설위원회 등 상임위 등이 의결정족수 미달로 정회되는 등 하루종일 뒤숭숭했다.

 

이 날 성명서에서 의원들은 "광명동굴 주변 17만평 개발사업과 관련, 우선협상대상자 선정과정의 문제점, 선정직후 아파트 500세대 증가 허가에 대한 ‘배임’ 논란, 우선협상대상자 선정과정 전반에 대한 디스커버리사와 체결한 MOU 문서의 위ㆍ변조 의혹, 광명타워(GM-Tower) 도시재생사업 특수목적법인 출자 동의(안) 관련 광명타워 도시재생사업 다른법인 출자타당성 용역 최종 보고서 허위 조작 등이 있다"고 주장했다.

 

또한 "공사는 인사·채용 분야 22건, 회계·지출·재산관리 등 재정분야 21건 등 모두 43건의 지적 사항을 비롯, 임직원 행동강령을 위반해 본인 가족과 수의계약을 체결 공사의 비리도 사실로 확인 등 인권유린과 직장 갑질, 인사·채용과 계약 및 재정 부실 운영 등 사안이 심각하다"고 우려를 나타냈다.

 

이에 "사실규명과 시민의 혈세가 투여되는 지방공기업의 투명성 제고 차원에서 반드시 광명도시공사 조사특위가 구성돼야 한다고 판단한다"며 "공사 조사특위 부결시킨 장본인들은 각성하고, 시의회 의장단은 '광명도시공사 조사 특위'를 조속히 직권 상정하라"고 촉구했다.

 

이처럼 일부 시의원들의 본회의장 농성으로 파행을 겪던 시의회는 결국 박성민 의장이 오는 9월에 열리는 회기에 '광명도시공사 특위 안건'을 직권상정하겠다는 입장을 밝히면서, 갈등은 수습되는 국면이다.

 

앞서 전반기 의장을 지낸 조미수 의원은 9일 5분 발언을 통해 후반기 의장단 선거에서 더민주 의총결과를 뒤엎은, 지역정치를 해야하는 당위성에 반기를 든 박성민ㆍ이형덕ㆍ제창록ㆍ이주희ㆍ안성환 의원 등 5명에 대해 더민주당을 스스로 탈당하라고 요구했다.

 

특위를 찬성하는 의원들은 "광명도시공사는 막대한 혈세가 들어가는 시 산하 지방공기업이다. 지금 이곳에서 무슨 일이 벌어지고 있는지 아무도 모른다"며 "이를 감시하고 견제해야 하는 것이 시의원들의 책무이다. 그런데 이런 기본적인 책무를 무시하고 특위를 반대하는 의원들은 이해할 수 없다"고 지적했다.

 

반면 특위를 부결시킨 의원들은 "의원들이 반대가 아닌 기권을 하는 모습을 보고 사실 당황했지만 어쩔 수 없었다"는 반응과 함께 "공사와 관련된 심각한 문제가 있는 것으로 안다. 그렇다고 의원의 책무를 무시하는 행위는 아니다. 최대한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배종석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배우 이하늬, 모던부터 시크까지 완벽 소화 "그녀가 입으면 패션"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