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남북경제문화협력재단, 남북협력 업무협약 체결

배종석 | 기사입력 2020/08/04 [14:56]

광명시-남북경제문화협력재단, 남북협력 업무협약 체결

배종석 | 입력 : 2020/08/04 [14:56]

광명시 제공 

 

광명시(시장 박승원)가 한반도 평화 정착을 위한 남북도시 간 교류사업에 나선다.

 

4일 오전 11시 시청 대회의실에서 시는 (사)남북경제문화협력재단(이사장 임종석 대통령외교안보특보, 이하 경문협)과  ’새롭고 지속가능한 남북협력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식에는 ▲남북한 공동번영 ▲지속적이고 제도적인 협력 ▲시민참여의 원칙을 바탕으로 북측 도시와 협력, 교류 사업을 이른 시일 내 추진해 나가기로 했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2018년 취임 이후 남북협력기금을 조성하고 남북교류를 위해 노력해왔다. 경문협과 협력해 인도적 지원뿐 아니라 문학교류 등 남북교류 사업을 활발히 추진해 나가겠다. 대한민국의 평화와 공존의 시대를 만들어 가는데 경문협과 손잡고 일조하겠다”고 말했다.

 

임종석 이사장은 “지속적이고 안정적인 남북교류를 위해서는 무엇보다 신뢰 구축이 중요하다. 지방자치단체가 남북 협력사업의 중심이 돼 신뢰를 쌓고 생활의 근간이 되는 인도·농업·산림·보건의료 등 필수협력분야에서 활발한 협력과 교류를 이어가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시는 2015년부터 시민과 함께 `남북이 하나 되어 세계로 진출하는 출발 도시’ 역할을 하고자 'KTX광명역 남북평화철도 출발역 육성 범시민대책위원회 설치 및 지원 등에 관한 조례'와 2018년 '광명시 남북교류협력사업 추진 등에 관한 조례'를 제정해 남북교류협력기금 및 남북교류협력위원회 구성을 위한 제도적 기반을 마련했다.

 

이를 토대로 기금을 조성해 북한 주민을 위한 인도주의적 지원에 앞장서고 문화, 체육, 경제 분야 등 다양한 분야의 교류협력 사업을 준비하고 있다./배종석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배우 '이주빈', 코스메틱 브랜드 모델로 발탁 "백색 美人"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