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 '코로나19'에 적극 대비…추적조사지원TF팀 구성 '획기적'

배종석 | 기사입력 2020/09/08 [18:28]

광명시, '코로나19'에 적극 대비…추적조사지원TF팀 구성 '획기적'

배종석 | 입력 : 2020/09/08 [18:28]

 

광명시가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선제적 대응에 나섰다.

 

8일 시에 따르면 시는 수도권을 중심으로 '코로나19'가 급속도록 확산됨에 따라 대규모 확진자 발생에 대비하는 한편 보다 더 신속한 역학조사와 조기 대응을 위해 지난 2일 역학조사 지원업무를 담당할 ‘추적조사지원TF팀’을 구성했다고 밝혔다.

 

이번 추적조사지원TF팀은 팀장 1명, 직원 6명, 역학조사관 1명으로 구성됐다. 이에 시는 당초 별도의 역학조사관 없이 경기도의 역학조사관과 보건소 감염관리팀이 함께 역학조사를 진행해 왔으며 9월 초 역학조사관 1명을 채용했다.

 

추적조사지원TF팀은 접촉자 조기 검사와 격리 등 신속한 방역 조치를 위해 확진자 발생 시 추적조사를 시행해 접촉자를 신속히 파악하는 역할을 한다.

 

이런 시의 노력에 성과가 나타나고 있다. 지난 1일 '코로나19' 확진자 93명 대비 동선 공개 확진자는 73명으로 인력이 부족해 동선 공개가 다소 늦어졌다.

 

하지만 2일 추적조사지원팀 구성 이후 7일(24시 기준) 현재 확진자 101명 전원에 대한 빠른 동선 공개가 이뤄지고 있어 시민들에게 호응을 얻고 있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확진자가 계속 늘어나는 상황에 기존의 인력만으로 한계가 있어 보다 정확하고 신속한 조사를 위해 전문 역학조사관을 채용하고 추적조사지원TF팀을 구성했다”며 “확진자 발생 시 빠른 추적조사로 접촉자를 파악하고 격리하는 등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총력을 기울이는 동시에 시민이 불안해 하지 않도록 확진자 동선 공개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오는 10월 역학조사관 1명을 추가 채용해 감염병 대응 체계를 더욱 강화할 계획이다./배종석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이솜, 몽환적 분위기 힙한 매력 화보에 男心 유혹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