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포도 먹고, '코로나19' 이겨내세요"…안성포도 판촉 행사 열려

최남석 | 기사입력 2020/09/18 [15:21]

"안성포도 먹고, '코로나19' 이겨내세요"…안성포도 판촉 행사 열려

최남석 | 입력 : 2020/09/18 [15:21]

 

서운면 포도 판촉행사 행사장 위치도(안성시 제공)

 

안성시 서운면 안성포도축제위원회(위원장 유병권)는 오는 19일부터 20일까지 안성 제4산업단지 KCC일대에서 '2020 안성포도홍보 및 판촉행사'를 마련했다.

 

그 동안 11번의 안성맞춤포도축제를 성공적으로 치러낸 축제위원회가 올해는 '코로나19'ㄹ 로 판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포도 농가를 위해, 추석명절을 앞두고 행사를 준비했다.

 

이번 행사는 비대면 판매(드라이브스루)를 원칙으로 대면판매(도보이동)는 하지 않으며, 거봉 2kg을 1만 원에 구입할 수 있고, 현장구매분 택배는 무료로 지원한다.

 

안성포도축제위원회 유병권 위원장은 “아쉽게도 올해는 '코로나19'의 영향으로 다양한 체험과 볼거리가 넘치는 포도축제는 개최할 수 없게 됐지만, 추석을 앞두고 대표특산물인 포도 홍보, 농가의 판로 확보를 위해 힘든 상황에서도 드라이브스루 판매를 준비하게 됐다”며 “지역주민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안성은 110년 전 우리나라에서 최초로 포도가 들어온 곳으로, 안성포도의 역사가 곧 한국 포도의 역사라고 할 수 있다. 안성포도 생산량의 65% 이상을 차지하는 서운면 포도는 차령산맥 줄기인 서운산을 배경으로 적절한 일교차와 강우량 덕분에 그 뛰어난 맛과 향을 널리 인정받고 있다./최남석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이솜, 몽환적 분위기 힙한 매력 화보에 男心 유혹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