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적 화장품기업 伊 인터코스, 오산 연구개발센터에 추가 투자키로

여한용 | 기사입력 2020/09/22 [15:51]

세계적 화장품기업 伊 인터코스, 오산 연구개발센터에 추가 투자키로

여한용 | 입력 : 2020/09/22 [15:51]

 

오산 가장2산업단지에 이탈리아의 세계적 화장품 기업인 인터코스가 기존 연구개발센터 확대를 위한 추가 투자를 결정했다.

 

22일 (주)인터코리아에서 이용철 경기도 행정2부지사와 알레산드로 레쿠페로(Alessandro Recupero) ㈜인터코스코리아 대표, 김능식 오산시 부시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이런 내용을 담은 투자협약을 체결하고 도내 중소화장품 업체들과 상생협력을 다짐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인터코스코리아는 화장품 연구 노하우와 생산능력 증대를 위해 오산 가장산업단지 내 연구개발센터에 대한 투자규모를 확대할 예정이다. 구체적 추가 투자 규모는 공개되지 않았다.

 

특히 인터코스코리아는 파운데이션, 하이브리드, 스킨케어 등 전략 부문의 연구혁신 활동을 늘리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경기도민을 우선 채용키로 했다.

 

경기도와 오산시는 인터코스코리아의 투자가 성공적으로 실행될 수 있도록 다양한 인허가를 지원하고, 고충 해결을 위해 노력할 방침이다. 또한, 도는 도내 화장품 분야 중소ㆍ스타트업 및 뷰티 전공대학과의 사업협력을 지원할 예정이다.

 

이용철 부지사는 “뷰티산업은 고부가가치 미래 성장동력 산업으로 주목받고 있다”며 “인터코스의 투자결정을 환영하며, 도내 기업과 협력을 통해 함께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알레산드로 레쿠페로 인터코스코리아 대표는 “'코로나19'로 다른 기업이 투자를 주춤하는 상황에서 한국에 전략적으로 투자했다”며 “인터코스 본사는 혁신을 성장의 주요전략으로 삼고 있으며, 도는 혁신과 생산에 유리한 입지와 우수한 인력이 있고 훌륭한 중소기업이 있어서 투자처에 적합하다”고 덧붙였다.

 

한편 인터코스그룹은 기초·색조 화장품 및 헤어·바디제품에 대해 제작, 생산 및 마케팅을 담당하는 주요 B2B(기업간 전자상거래) 글로벌 기업이다. 1972년 다리오 페라리 회장에 의해 설립된 인터코스그룹은 화장품 업계에 주요 고객사의 브랜드를 담당하고 있으며, 3개 대륙에 약 5,800명의 직원, 11개 연구 센터, 15개 생산 공장 및 15개 영업마케팅 사무소를 보유하고 있다.

 

이어 인터코스는 올해 6월 신세계인터내셔날의 지분을 인수한 후 ㈜인터코스코리아로 재탄생했다. 2014년 한국 내 혁신연구소를 세우고, 신세계 인터내셔날과 합작투자로 오산가장산업단지 내 생산시설을 준공 후 운영해 왔다./여한용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이솜, 몽환적 분위기 힙한 매력 화보에 男心 유혹
광고
광고
광고